[스포츠투데이 방규현 기자] '비공개 촬영회'에서 노출 촬영을 강요받고 성추행을 당했다고 주장한 유튜버 양예원이 10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울서부지방법원에서 열린 강제추행 등 혐의로 구속기소된 촬영자 모집책 최모씨(45)의 2차 공판에 증인 출석을 마치고 인터뷰를 갖고 있다.


한편 최씨는 2015년 서울 마포구 합정역 인근 스튜디오에서 이뤄진 비공개 사진 촬영에서 양예원을 추행하고 노출 사진을 유출한 혐의를 받고 있다. 최씨는 첫 공판기일에서 성추행 혐의를 전면 부인했지만 노출 사진 유포 혐의는 인정했다.

2018.10.10.




방규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조태관, 최수종 조카 아내 노혜...
'궁민남편'에 출연한 조태관의 아내 노혜리가 화제다. 지난 ...
기사이미지
'퀸' 브라이언 메이 女 가슴 모...
록그룹 ‘퀸’의 기타리스트 브라이언 메이가 여성 가슴 모양...
기사이미지
빚투 논란에 "아프고 힘들던 가...
배우 임예진 측이 빚투(#빚Too·나도 떼였다) 논란에 입장을 ...
기사이미지
'박항서 사랑'에 빠진 베트남 "...
베트남이 10년 만에 스즈키컵 정상에 올랐다. 베트남 중부의 ...
기사이미지
정재형 모델 출신 개그맨 오늘(...
모댈 출신 개그맨 정재형이 오늘(15일) 결혼식을 올린다. 정...
기사이미지
'알쓸신잡3' 사진 무단사용 사...
tvN 예능 '알아두면 쓸데없는 신비한 잡학사전3'(이하 '알쓸신...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