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투데이 방규현 기자] '비공개 촬영회'에서 노출 촬영을 강요받고 성추행을 당했다고 주장한 유튜버 양예원이 10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울서부지방법원에서 열린 강제추행 등 혐의로 구속기소된 촬영자 모집책 최모씨(45)의 2차 공판에 증인 출석을 마치고 인터뷰를 갖고 있다.


한편 최씨는 2015년 서울 마포구 합정역 인근 스튜디오에서 이뤄진 비공개 사진 촬영에서 양예원을 추행하고 노출 사진을 유출한 혐의를 받고 있다. 최씨는 첫 공판기일에서 성추행 혐의를 전면 부인했지만 노출 사진 유포 혐의는 인정했다.

2018.10.10.




방규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지나친 김성수, 이 와중 홍보라...
그룹 쿨의 멤버 김성수가 안일한 행동으로 비난 여론에 휩싸였...
기사이미지
송유근 "국내선 뭘 하든 안티있...
'SBS 스페셜'에 출연한 청년 송유근 씨가 해외에서 연구하는 ...
기사이미지
강은비, 일본 성추행 폭로 "모...
배우 강은비가 일본 오사카에서 중년 남성에게 성추행을 당했...
기사이미지
'홈 극강' 류현진, WS 3차전 선...
한국인 최초의 월드시리즈 선발이 유력한 류현진이 홈에서 열...
기사이미지
정우성 난민발언 논란에 "이제 ...
배우 정우성이 논란이 됐던 난민 발언에 대해 말했다. 지난 2...
기사이미지
김종민 "최대 관심사는 결혼…...
'연애의 맛' 김종민이 황미나에게 결혼에 대한 이야기를 꺼냈...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