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웨이' 홍여진, 박원숙에 고백 "아빠 다른 언니 둘 있어, 엄마 미웠다" [TV캡처]

입력2018.10.11 22:25 최종수정2018.10.11 22:27
기사이미지
'마이웨이' 홍여진 / 사진=TV조선 방송화면 캡처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문수연 기자] ‘마이웨이’ 홍여진이 엄마에 대한 마음을 털어놨다.

11일 방송된 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이하 ‘마이웨이’)’에서는 미스코리아 출신 배우 홍여진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홍여진은 과거 박원숙을 보고 힘을 얻었다며 “언니는 기억 못 하지만 저는 그게 꽂혔다. 언니가 기억에 남는 게 왜 그랬냐면 어머님이 그때 계셔서 너무 부러웠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에 박원숙은 “나는 내 어려움, 슬픔 헤쳐나가느라 나만 힘들 줄 알았다. 그런데 안 힘든 사람이 없다. 색깔만 다를 뿐이다”라고 위로했고 홍여진은 “다 진짜 뻐꾸기 우는 사연이 있다. 엄마 돌아가시고 먹고살기 바빴을 때는 몰랐다”고 답했다.

이어 홍여진은 “실은 저한테 언니가 둘이 있다. 내가 세 번째 애인데 엄마가 애 둘을 이북에 두고 오셨다. 그 언니가 실은 선생님(박원숙) 나이다. 아버지가 다르다. 이남에 와서 아버지를 만나고 나를 낳은 거다. 지금 보면 엄마 가슴이 얼마나 아팠을까 싶다. 자기 딸이 죽었는지 살았는지 모르고 돌아가신 거다”라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내가 살아있을 때 엄마한테 효도를 못 했다. 엄마를 미워하기까지 했다. 제가 가정사 때문에 상처를 받았다. 엄마가 왜 나를 낳았을까 싶었다. 이제는 엄마가 얼마나 힘들었을까 싶다”고 덧붙였다.




문수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조정석 양지원부터 나영석 정유...
방송 종사자들을 상대로 하는 각종 지라시에 관계자들이 홍역...
기사이미지
'창궐' 현빈 "내가 장동건 추천...
배우 현빈이 '창궐'에서 호흡을 맞춘 장동건을 언급했다. 18...
기사이미지
'돌잔치' 레게 강 같은 평화의 ...
듀오 레게 강 같은 평화(레강평, 스컬 하하)가 레게의, 레게에...
기사이미지
류현진, 다저스 WS 진출 확정지...
'빅게임 피처' 류현진(LA 다저스)이 올 시즌 가장 중요한 등판...
기사이미지
장기하와 얼굴들, 해체 발표 &q...
밴드 장기하와 얼굴들이 해체를 발표했다. 장기하와 얼굴들은...
기사이미지
조정석 "양지원 루머 묵과할 수...
배우 조정석 측이 악성 루머에 대한 입장을 전했다. 18일 조...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