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구협회·대한체육회, 女배구대표팀 성추행 합동진상조사위원회 개최

입력2018.10.12 16:28 최종수정2018.10.12 16:28


[스포츠투데이 정성래 기자] 대한민국배구협회와 대한체육회의 합동진상조사위원회가 여자배구대표팀 성추행 사건에 대한 첫 조사에 나섰다.

여자배구 대표팀 코치가 대표팀 스태프를 성추행했다는 논란이 벌어진 가운데, 대한민국배구협회와 대한체육회의 합동진상조사위원회가 12일 개최됐다.

지난 10월 17일 여자배구 대표팀 A코치는 진천선수촌 내에서 팀 스태프와 음주를 했으며, 이후 방으로 돌아가는 과정에서 재활 트레이너를 성추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트레이너는 사건 발생 다음날인 10월 18일 차해원 감독에게 이를 알리고 퇴촌했다. 차 감독은 같은 날 오후 A코치를 퇴촌 조치한 뒤, 10월 19일 오전 이를 협회에 보고했다.

배구협회는 대한체육회와 합동으로 조사위원회를 꾸려 사건 조사에 나섰다. 당초 합류하기로 한 외부인사 이외에 체육회 인원 2명이 참여하여 총 7명이 조사위원회에 합류하게 됐다.

첫 회의에서 조사위원회는 조사위원회는 공정하고 객관적으로 조사를 진행하기로 하고 사실관계 파악을 위한 절차에 들어갔다. 다만 관련자의 인격과 혹 발생 가능한 2차 피해를 고려하여 조사가 마무리 될 때까지 세부적인 진행사항은 대외적으로 공개치 않기로 했다. 차기 회의는 10월 19일에 열린다.




정성래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2018 어워즈' 최악의 사건사고...
늘 그랬듯 2018년 역시 연예계는 분주하게 굴러갔다. 눈부신 ...
기사이미지
[단독] 황민, 선고 불복 항소 ...
음주운전 사고로 2명을 숨지게 한 혐의로 구속 기소된 뮤지컬 ...
기사이미지
조재현 측 "미성년자 성폭행 혐...
미성년자 성폭행 혐의로 손해배상청구 소송을 당한 배우 조재...
기사이미지
이용대 측 "변수미와 이혼 조정...
배드민턴 선수 이용대와 배우 변수미가 이혼 조정 신청 절차에...
기사이미지
워너원, 더 유지될 순 없었나 [...
그룹 워너원(강다니엘, 박지훈, 이대휘, 김재환, 옹성우, 박우...
기사이미지
김영희 측, 거짓인터뷰 논란 해...
김영희가 아버지의 생존을 몰랐다는 것이 사실이 아니라는 반...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