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식이 보약' 재충전한 손흥민, 골과 함께 탄 상승세[ST스페셜]

입력2018.12.06 14:40 최종수정2018.12.06 14:40
기사이미지
손흥민 / 사진= 토트넘 트위터 캡처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정성래 기자] 손흥민에게 휴식은 가장 효과적인 보약이었다. 손흥민이 사우샘프턴전에서 득점을 만들어내며 팀 승리와 유럽 통산 100호골의 금자탑을 쌓았다.

손흥민은 6일(이하 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펼쳐진 2018-2019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15라운드 사우샘프턴과 경기에 출격, 팀이 2-0으로 앞서던 후반 9분 해리 케인의 크로스를 골문 앞에서 쇄도하며 밀어 넣으며 득점포를 터트렸다. 손흥민의 활약에 힘입어 토트넘은 3-1 승리를 거뒀다.

2017-2018 프리미어리그와 2018 러시아 월드컵,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등에 잇달아 출전하며 휴식기 없이 올 시즌을 맞이한 손흥민은 체력적 문제로 인해 초반 날카로운 모습을 보여주지 못했다.

체력적으로 지친 손흥민은 대한축구협회, 파울루 벤투 감독과의 협의를 거쳐 11월 A매치 기간에 소집되지 않으며 체력을 충전했다.

긴 이동거리와 시차 적응, A매치라는 부담감 없이 온전히 휴식을 취할 수 있었던 손흥민은 휴식 이후 치른 경기에서 득점포를 가동하며 다시 날카로움을 선보이기 시작했다.

11월 A매치 휴식 이후 첼시전 득점, 아스널전 페널티킥 유도 등으로 맹활약한 손흥민은 이날 경기에서도 골대를 맞추는 슈팅을 시도하는 등 활발한 움직임을 보인 끝에 득점까지 터트리며 상승세를 이어갔다.

휴식에 이은 잇단 골로 기세를 탄 손흥민은 이제 다시 험난한 일정 속으로 뛰어든다. 9일 프리미어리그 레스터시티전을 치른 뒤 12일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FC바르셀로나전, 16일 번리전, 20일 리그컵 아스널전, 24일 에버턴전, 27일 본머스전이 줄줄이 예정되어 있다.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의 관리 속에서 경기 출전 기회를 부여받고 있는 손흥민이 상승세를 이어갈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정성래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전현무·한혜진 결별설에 묵묵...
방송인 전현무와 모델 한헤진의 결별설이 또 다시 불거졌다. ...
기사이미지
'조태관♥' 노혜리 등장에 '궁...
'궁민남편' 차인표 안정환 김용만 권오중, 조태관이 추억의 맛...
기사이미지
'보헤미안 랩소디' 700만 돌파...
'보헤미안 랩소디'가 700만 명을 돌파했다. 10일 오전 영화진...
기사이미지
문우람·이태양, 승부조작 선수...
"브로커 조경식으로부터 정보를 제공 받아 승부조작한 선수는 ...
기사이미지
샤이니 온유, 오늘(10일) 입대 ...
그룹 샤이니 온유가 입대를 앞두고 삭발 사진과 손편지를 공개...
기사이미지
배정남, 대학 등록금 제출→한 ...
'미운우리새끼' 배정남이 가슴 짠한 과거사를 고백했다. 9일 ...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