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혜 검찰소환, 탄핵 후 준비했단 29자 메시지 "송구스럽게 생각"

입력2017.03.21 11:30 최종수정2017.03.21 11:43
기사이미지
박근혜 / 사진=아시아경제 DB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오효진 기자] 'JTBC 뉴스룸' 박근혜 전 대통령이 어떤 이야기를 꺼낼지에 집중했다.

20일 방송된 'JTBC 뉴스룸'에서는 역대 대통령 '4번째 소환', 더불어 소환되는 그 시절, 그 기억들을 되짚어 보는 시간을 가졌다.

'JTBC 뉴스룸'은 첫 소환자 였던 노태우 전 대통령을 언급하며 수천억대 비자금 혐의로 퇴임 2년 9개월 만인 1995년 11월 1일, 1차 소환 16시간 조사 후 보름 만에 '구속' 됐다는 사실을 밝혔다.

당시 노태우 전 대통령은 "정말 미안합니다 모든 책임은 나에게 있습니다"고 말했다.

이어 전두환 전 대통령은 퇴임 7년 10개월 만인 지난 1995년 12월 2일, 5·18 당시 내란·유혈진압 혐의 소환했지만 '불응'했고 골목 성명 뒤 이튿날 안양교도소 압송 구속됐다.

전두환 전 대통령은 소환에 불응했던 만큼 대중 앞에서도 "좌파 운동권식 과거 청산 검찰의 어떠한 조치에도 협조하지 않을 생각"이라며 자신에게 죄가 없다는 뜻을 강력이 드러냈다.

노무현 전 대통령은 퇴임 1년 2개월 만인 2009년 4월 30일, 박연차 게이트 뇌물수수 혐의로 12시간 넘게 조사 받고 귀가해 23일 뒤에 "면목 없는 일이죠"라고 심경을 표하기도 했다.

대한민국 대통령 사상 첫 여성대통령 그리고 탄핵 대통령이 된 박근혜 전 대통령 파면 11일 만에 검찰에 소환됐다. 박근혜 전 대통령은 파면 뒤 다른 의원 입을 빌려 "준비한 메시지가 있다"고 말했다.

그리고 박근혜 전 대통령은 이날 오전 9시 26분쯤 서울 서초동 서울중앙지검 청사 정문 현관 앞 포토라인에 서서 "국민 여러분께 송구스럽게 생각한다. 성실하게 조사에 임하겠다"고 밝혔다.

이로써 박근혜 전 대통령은 지난 10일 헌법재판소의 파면 결정으로 청와대를 떠난 뒤 직접 본인 육성으로 입장을 첫 입장을 표명했다.

오효진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영화감독 A, 성희롱 논란…신인...
영화감독 A씨가 성희롱 논란에 휩싸였다. A 감독은 최근 영화...
기사이미지
김소희, 홍선주 성추행 폭로에 ...
김소희가 배우 홍선주 폭로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지난 19일...
기사이미지
바비의 눈치 없는 '알 게 뭐야,...
'라디오스타' 바비가 "취미는 디스 특기는 눈치 안 보기"라는 ...
기사이미지
남자 팀추월, 올림픽 2연속 은...
한국이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팀추월에서 새로운 메달밭을 일궜...
기사이미지
민유라 "의상 끈 풀렸을 때 속...
민유라 선수가 의상 사고 당시를 회상했다. 21일 방송된 JTBC...
기사이미지
"이윤택, 강제로 속옷까지 다 ...
자신을 전 극단 연희단거리패 단원이라고 밝힌 익명의 배우 A...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