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 번째 음주운전' 길, 징역 6월·집행유예 2년·사회 봉사 80시간

입력2017.10.13 14:57 최종수정2017.10.13 14:57


[스포츠투데이 장민혜 기자] 세 번째 음주운전으로 불구속 기소된 가수 길이 실형을 면했다.

13일 오후 서울중앙지방법원서 세 번째 음주운전 혐의(도로교통법위반)로 불구속 기소된 길의 선고공판이 열렸다.

이날 재판부는 "피고인이 음주운전을 인정하고 있으며 단속 경위서, 사진 등 증거를 종합하면 유죄가 인정된다"라며 징역 6월에 집행유예 2년, 사회봉사 80시간을 선고했다.

길은 지난 6월 28일 서울 남산3호터널 입구에서 차를 세워두고 있다가 경찰의 음주단속을 받았다. 당시 길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172%로 면허취소에 해당되는 만취 상태.

앞서 길은 2014년 음주운전이 적발돼 출연 중이던 MBC '무한도전'에서 하차하며 자숙하는 시간을 가졌지만 공판에서 길의 과거 기록을 보던 과정에서 길이 2004년 음주운전으로 벌금형을 받았다는 시실이 확인됐다.


장민혜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한예슬 지방종 의료사고 "흉터 ...
한예슬 의료사고를 의사 홍혜걸이 분석, '의료사고'가 맞다고 ...
기사이미지
한수민 등장에 박명수 "방송하...
'짠내투어' 박명수를 돕기 위해 한수민이 등장했다. 21일 밤 ...
기사이미지
조용필 등장, 김종서 "이런 영...
'불후의 명곡' 조용필의 등장에 많은 가수들이 벅찬 감정을 감...
기사이미지
유소연, LPGA 휴젤-JTBC LA 오...
유소연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휴젤-JTBC LA 오픈 2라...
기사이미지
박명수 "김태호 PD에 연락하지 ...
박명수가 '무한도전'을 언급했다. 21일 방송된 KBS 쿨FM '박...
기사이미지
아이유 성희롱·인신공격·허위...
아이유 악성적 비방, 명예훼손 게시물 및 댓글에 법적 대응을 ...

오늘의 핫 클릭ad

네이버 채널 설정하고 프로야구 무료티켓 받즈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