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균 "7년만 재회한 딸 원망, '미안하다' 말만 반복"(불타는청춘)

입력2017.11.15 00:26 최종수정2017.11.15 00:26
기사이미지
'불타는청춘' 김정균 / 사진=SBS '불타는청춘' 김정균 캡처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오효진 기자] '불타는청춘' 김정균이 7년 만에 딸과 재회한 사연을 고백했다.

14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김정균이 7년 이란 시간을 뛰어 넘고 딸과 눈물로 재회했다고 털어놨다.

이날 김정균은 '불청' 출연 후 딸과 만나게 됐음을 밝히며 "딸이 7년간 공백이 있어서 살갑게 못했다. 7년 이란 공백기가 지나서 중학교 3학년 돼서 만났을 때 너무 생소하더라. 너무 예쁘게 성장했고, 다 큰 처녀가 다가 왔을 때 근데 우리 딸은 엉엉 울어버렸다"고 입을 열었다.

이어 김정균은 "딸은 ' 왜 날 그동안 안 찾았어요' 하는데 무조건 '미안하다. 그냥 미안하다'고 했다. 미안하다 말로 모든 게 해결되면서 시간이 지나니깐 아빠를 이해할 수 있는 나이가 됐다"고 딸의 성장에 기특한 마음을 드러냈다.

특히 김정균은 "딸 너무 예쁘게 자랐다. (방송을 보고) 뭐라고 하더냐"는 김국진 물음에 "우리 아빠가 그렇게 뻥쟁이 인지 몰랐다. 딸이 어깨가 딱 펴진 것이다. 양쪽을 다 이해하려고 한다"고 답하며 뭉클한 감동을 안겼다.

오효진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유상무, 김연지에 "평생 같은 ...
개그맨 유상무가 여자친구인 작곡가 김연지와의 럽스타그램을 ...
기사이미지
토니안, 이상형 고준희와 깜짝 ...
'미운우리새끼' 토니안이 이상형 고준희와 만났다.19일 방송된...
기사이미지
"故김광석 미망인 서해순 사건,...
'섹션TV 연예통신' 이상호 기자가 진실을 위해 끝까지 취재를 ...
기사이미지
한국 쇼트트랙, '평창 리허설'...
한국 쇼트트랙이 '평창 리허설'로 펼쳐진 월드컵 4차대회를 금...
기사이미지
'청개구리왕자' 왕좌 지켰다…2...
'복면가왕'의 청개구리왕자가 왕좌의 자리를 지키며 64대 가왕...
기사이미지
"갑작스러운 사고로 26살에 신...
'사람이 좋다' 김민우가 신용불량자가 될 수밖에 없었던 이유...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