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윤지 "출산·육아 경험, 여배우 삶 지워" 눈물 고백

입력2018.01.03 09:36 최종수정2018.01.03 09:36
기사이미지
'라디오스타' 이윤지 / 사진=MBC 제공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오효진 기자] ‘라디오스타’에 첫 출연한 결혼 3년차 배우 이윤지가 ‘회식 필수템’으로 시계를 꼽아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알고 보니 시계는 본인의 ‘술 할당량’을 채우기 위한 묘수로 ‘술 꿈나무’의 못 말리는 입담을 펼치며 눈물까지 쏙 빼고 간 것으로 전해져 관심을 모은다.

3일 방송되는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는 ‘나 오늘 집에 안 갈래’ 특집으로 워킹맘 이윤지-정시아-김지우-정주리가 출연하며 차태현이 스페셜 MC로 참여했다.

‘라디오스타’ 출연을 여러 차례 고사했던 이윤지는 결혼과 출산이라는 주제를 듣고 단 번에 출연을 결심했다고 밝히며 “애기 엄마 되고 나서 더 이상 무서울 게 없어졌다”고 말해 관심을 모았다. 그리고 이윤지는 녹화 당시 결혼 3년차 워킹맘으로서 결혼과 출산을 겪으며 달라진 자신의 얘기를 꺼내 놓아 시선을 집중시켰다.

이윤지는 복귀 후 회식에 자주 참여한다고 밝히면서 “나이가 들어가니까 술을 점점 좋아하게 되고 주량도 늘었다. 소주 2병 정도 마신다. 훈련을 받으면 꿈나무 같이 얼마든지 잘 할 수 있다”고 말해 김국진을 비롯한 MC들을 활짝 웃게 했다.

특히 그녀는 “(회식에) 시계를 차고 다닌다”고 말해 관심을 모았다. 알고 보니 이윤지는 아이가 있고 시간이 없어 먹고 싶은 술의 양을 빨리 빨리 마시기 위해 시계를 보면서 술을 마신다고. 그녀는 “할당량은 있으니까 채워야 된다”면서 시간에 맞춘 자신만의 음주 스타일까지 고백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의외의 털털함과 통통 튀는 모습으로 MC들을 매료시킨 이윤지. 무엇보다 그녀는 ‘라디오스타’ 첫 출연에 웃음 뿐 아니라 눈물까지 쏙 빼고 갔다고.

이윤지는 여느 엄마와 다르지 않게 아이가 남긴 음식까지 쓸어 먹는 자신의 이야기를 솔직히 얘기했다. MC 윤종신이 ‘결혼 후에 아줌마가 됐구나’ 생각하는 순간을 묻자 이윤지는 “여배우였는데 누군가 날 알아보지 않을까 했는데 그 삶은 다 지워지고 저랑 아이, 이 상황만 보이는 거예요”라며 속 깊은 얘기까지 꺼냈다고.

특히 이윤지는 녹화가 끝날 때쯤 주체 할 수 없이 흐르는 눈물을 닦으며 속마음을 고백한 것을 전해져, 그녀가 어떤 이야기를 꺼낼지 관심을 모은다.

과연 결혼과 출산, 육아를 경험한 워킹맘 이윤지의 음주 스타일은 어떤 웃음을 안겨줄지, 한바탕 줌마 수다 파티로 시청자를 웃고 울게 만들 이윤지의 모습은 3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오효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양정아, 사업가 남편과 결혼 4...
배우 양정아가 결혼 4년 만에 이혼했다. 16일 양정아 소속사 ...
기사이미지
이던, 큐브 보란 듯 현아와 '럽...
가수 현아와 공개 열애 중인 그룹 펜타곤 출신 이던이 보란 듯...
기사이미지
존 조 "'서치' 출연 제안 처음...
배우 존 조가 영화 '서치' 촬영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했다. ...
기사이미지
최준석, NC에서 한 시즌 만에 ...
최준석이 NC 다이노스에서 방출됐다. NC는 지난 13일 정규시...
기사이미지
김흥국 심경고백 "30년 인...
가수 김흥국이 성폭행 무혐의 심경을 고백했다. 15일 방송된 ...
기사이미지
이재명 "빨간점 외에는 점 없어...
이재명 경기지사가 점에 대해 해명했다. 16일 이재명 경기지...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