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회찬 "그러니깐 탄핵 당했지, 발로 뛰어 조사해라" 김성태에 일침

입력2018.01.03 12:22 최종수정2018.01.03 12:22
기사이미지
'JTBC 신년토론회' 김성태 노회찬 / 사진=JTBC 방송 화면 캡처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오효진 기자] ‘JTBC 신년토론회’ 노회찬이 김성태를 향해 사이다 발언을 가했다.

2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보도프로그램 ‘JTBC 뉴스룸 신년특집 대토론’에는 손석희 앵커의 진행으로 유시민 작가, 박형준 교수, 김성태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 등이 참여했다.

이날 자유한국당 김성태 원내 대표는 “적폐 청산이냐 정치 보복이냐”는 질문에 “문재인 정부는 지금처럼 적폐청산이란 미명 하에서 국제 외교 관계에서도 화를 부르는 섣부른 행위를 하지 말아야 한다”면서 “원전 수주와 함께 마치 뒷거래가 있었던 것처럼 문재인 정권이 뒷조사를 한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김성태는 “특사 방문은 방문 사실과 목적을 미리 공개하는 것이 보편적이다. 그런데 임종석 비서실장은 특사로 간 사실을 밝히지 않았다”고 문제를 지적했고, 앞서 여당 대표를 자처한 유시민 작가는 “아무런 근거 제시 없는 주장이었다”고 반박했다.

노회찬 역시 “뒷조사는 박근혜 정부하에서 한 것 아니냐. 공상과학소설 같은데 별로 과학적이지도 않다”면서 “왜 특사를 가면서 공개적으로 못 갔냐고 물었으면, 왜 MOU체결은 비공개로 했나. 잘못된 군사 MOU체결 때문에 사단이 나서 가는 건데 공개적으로 간다는 것은 앞뒤가 안 맞지 않냐”고 지적했다.

이에 김성태는 “정의당이 친정부와 밀통하고 있다는 게 속속 확인되고 있다. 정권을 지지하는 희한한 야당이 다 있다. 세계에서 보기 드문 정말 희한한 당이다”고 응수 했지만, 노회찬은 “제1야당이면 좀 발로 뛰어서 조사 좀 하라. 그러니까 탄핵 당했지 이 사람아”라고 일침을 가했다.




오효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여자친구 "'프로듀스48' 커버, ...
그룹 여자친구가 '프로듀스48'에서 연습생들이 '귀를 기울이면...
기사이미지
네이처 하루 "'프로듀스48' 보...
신인 걸그룹 네이처(NATURE)가 '프로듀스'와 남다른 인연을 이...
기사이미지
아직 돌아오지 않은 남편의 진...
'궁금한 이야기 Y'가 '부부 실종 사건' 이후 돌아온 아내를 통...
기사이미지
데니스 텐 살해 용의자 2명 모...
2014 소치 올림픽 피겨스케이팅 남자싱글 동메달리스트 데니스 ...
기사이미지
뚝섬 경양식 사장, 표절 의혹에...
'백종원의 골목식당' 뚝섬 경양식 식당 사장이 표절 논란에 사...
기사이미지
김정현 무표정 일관 "힘든 일 ...
‘시간’ 김정현이 무표정에 대해 말했다. 20일 서울 마포구 ...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