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스페셜]최민정 논란의 실격, 킴 부탱 '나쁜 손'은 문제 없었나

입력2018.02.13 21:33 최종수정2018.02.13 21:55


[스포츠투데이 정성래 기자] 최민정이 실격으로 논란의 중심에 섰다. 최민정이 쇼트트랙 여자 500m 결승 무대에서 주행 내내 킴 부탱(캐나다)의 거친 견제에 시달렸으나 오히려 실격을 당했다.

최민정은 13일 강릉 아이스아레나에서 열린 2018 평창올림픽 쇼트트랙 여자 500m 결승에서 두 번째로 결승선을 통과했으나 실격 처리됐다. 손을 쓴 킴 부탱이 오히려 어부지리로 동메달을 확보하며 논란이 커졌다.

준결승에서 42초422로 올림픽 신기록을 세우며 1위로 결승에 올랐던 최민정은 1번 포지션에서 레이스를 시작했다.

최민정은 킴 부탱(캐나다)의 극심한 견제 속에서도 집중력을 잃지 않았다. 마지막 코너에서 질주해 스케이트날을 내민 최민정은 약 22cm 차이로 아쉽게 2위로 결승선을 통과했다. 최민정은 기쁨을 나눴으나 심판진은 최민정의 실격을 발표했다. 마지막 주행에서 아리아나 폰타나와의 접촉이 문제가 된 것으로 보인다.

주행 과정 중에 나온 킴 부탱의 반칙성 플레이는 제대로 판정되지 않았다. 주행 내내 최민정을 손으로 괴롭힌 킴 부탱은 오히려 최민정의 실격으로 동메달을 목에 걸며 논란이 됐다.




정성래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윤아 "특출난 외모? 실력적으로...
‘효리네 민박2’ 윤아가 손님에게 조언을 했다. 18일 방송된...
기사이미지
오나미 "못생김의 대명사, 망가...
"'오나미'라는 이름만 들어도 웃음이 나는 사람이 되고 싶어요...
기사이미지
이윤택, 성추행 이어 성폭행 폭...
연극 연출가 이윤택이 성추행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성폭행 폭...
기사이미지
데뷔전 우승, 고진영의 인상적 ...
고진영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공식 데뷔전에서 우승 ...
기사이미지
최희 "프리랜서 초기 다양한 시...
원조 야구 여신 최희가 프리랜서 선언을 한지 어느덧 5년이 훌...
기사이미지
하리수, '페미니즘'에 대하여 [...
가수 겸 배우 하리수가 페미니즘에 대한 소신을 전했다. 최근...

오늘의 핫 클릭ad

SK매직슈퍼정수기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