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지담, 강다니엘 빙의글이 우리 이야기? "망상 아냐, 심한 말 그만"

입력2018.02.14 07:04 최종수정2018.02.14 07:04



[스포츠투데이 우빈 기자] 래퍼 육지담이 그룹 워너원 팬이 쓴 '강다니엘 빙의글’을 자신의 이야기라고 주장했다.

최근 육지담은 워너원 팬이 작성한 '강다니엘 빙의글'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공유하며 자신의 이야기라고 주장하고 나섰다.

육지담은 블로거의 글을 캡처해 공유하며 "진짜 극도록 혐유한다 나보다 XXX가 되면 어떡해" "아니 스토킹 불법아님?" "옹성우 강다니엘 디엠 보내라 네기 XXX걔가 감당이 안되서 다 못 읽었는데 아니 뭔 소리야" 라는 글을 올렸다.
기사이미지
육지담 인스타그램
원본보기


육지담에 글은 워너원 팬들은 댓글로 "망상증이다" "술 마시고 쓴 글 같다"고 비난했고 육지담은 "뭔 망상입니까. 연락처를 알려주면 그때 조용히 하실래요? 오해할 거면 그냥 가만히 있으시라고요. 저도 나름 순차적으로 연락했는데 다 모른데서 워너원 강(다니엘)하(성운)연락처 밖에 없었어요 둘 다 안 받아서 그런거다"고 설명했다.

이후 육지담은 "그만하시죠 맨 정신 맞다고요"라는 인사글을 게재했다.

현재 이 글을 삭제된 상태지만 육지담은 "피드백은 제가 아니라 그 당사자들이 해야 하고요. 심한 말 작작 하세요 진짜 다 모르시면 .아 저도 모르니까. 제발 나타나시죠 ...장난...그만... 열받. 모른다고 나도 뭐가 어디서부터 뭔지 왜 사람 상처든 뭐든 각자 사정 있으니까 그냥 두라고요 일단."이라는 글을 올렸다.




우빈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윤아 "특출난 외모? 실력적으로...
‘효리네 민박2’ 윤아가 손님에게 조언을 했다. 18일 방송된...
기사이미지
오나미 "못생김의 대명사, 망가...
"'오나미'라는 이름만 들어도 웃음이 나는 사람이 되고 싶어요...
기사이미지
이윤택, 성추행 이어 성폭행 폭...
연극 연출가 이윤택이 성추행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성폭행 폭...
기사이미지
데뷔전 우승, 고진영의 인상적 ...
고진영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공식 데뷔전에서 우승 ...
기사이미지
최희 "프리랜서 초기 다양한 시...
원조 야구 여신 최희가 프리랜서 선언을 한지 어느덧 5년이 훌...
기사이미지
하리수, '페미니즘'에 대하여 [...
가수 겸 배우 하리수가 페미니즘에 대한 소신을 전했다. 최근...

오늘의 핫 클릭ad

SK매직슈퍼정수기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