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엔터테인먼트에 키이스트 매각' 배용준, 12년 만에 400억원 차익 잭팟

입력2018.03.14 17:33 최종수정2018.03.15 08:55
기사이미지
배용준 키이스트 SM엔터테인먼트 / 사진=스포츠투데이 DB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배우 배용준이 자신이 최대 주주로 있던 기획사 키이스트를 SM엔터테인먼트에 매각하면서 12년 만에 400억 차익을 냈다.

SM엔터테인먼트는 14일 키이스트의 최대주주인 배용준이 가지고 있던 주식 1945만5071주(25.12%) 전량을 500억 원(주당 2570원)에 인수한다고 공시했다.

이로써 배용준은 키이스트 초기 투자 12년 만에 4배가 넘는 약 400억원의 차익을 거둬들였다.

배용준은 2006년 3월 소프트뱅크코리아와 손잡고 자본잠식으로 매매정지된 코스닥 오토윈테크 유상증자에 참여해 130억 원의 투자금액 중 90억 원을 출자한 바 있다. 최대주주로 등극한 배용준은 회사를 키이스트로 변경해 연예기획사로 키웠다.

키이스트 경영권을 SM엔터테인먼트에 넘긴 배용준은 SM엔터테인먼트 주식을 확보하며 SM엔터테인먼트 주주가 됐다.

SM엔터테인먼트는 인수금액 500억 원 중 350억 원 가량은 신주 91만9238주 발행으로 배정하고 나머지 약 150억 원은 5월 14일 배용준에게 현금으로 지급할 예정이다.




윤혜영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조정석 거미 결혼, 애정 넘쳤던...
조정석 거미 결혼 소식이 전해지며 두 사람이 5년 열애 기간 ...
기사이미지
한국 뜨겁게 달군 내한 배우들 ...
올 상반기 영화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 '데드풀2' 등 신작 ...
기사이미지
"조재현 성폭행 맞다면 합의금 ...
배우 조재현과 재일교포 여배우의 성폭행을 둘러싼 진실게임이...
기사이미지
'네이마르 출격' 브라질, 코스...
브라질의 '에이스' 네이마르가 코스타리카전에 선발 출전한다....
기사이미지
"예측불가 스코어"…'곤지암'부...
작품의 흥행 여부는 그 누구도 예측불가다. 짐작과 다르게 주...
기사이미지
장도연, "짝사랑男 선물? 성인...
'사다드림' 장도연이 19금을 넘나드는 진행으로 시청자들을 사...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