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흥국, 30대 女 보험설계사 성폭행 의혹 "억지로 술 먹였다"

입력2018.03.14 19:58 최종수정2018.03.14 19:58


[스포츠투데이 우빈 기자] 가수 김흥국이 성폭행 가해자로 지목됐지만 김흥국은 모든 사실을 부인했다.

14일 오후 종합편성채널 MBN 뉴스 8이 김흥국에서 성폭행을 당했다는 30대 여성 A씨의 인터뷰를 단독 보도했다.

김흥국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A씨는 2년 전 보험설계사로 일할 때 지인의 소개로 김흥국을 알게 됐다고 밝히며 "김흥국 씨가 억지로 술을 먹여 정신을 잃었다, 깨어났더니 알몸 상태로 김흥국 씨와 나란히 누워 있었다"고 말했다.

A씨는 "새벽에 너무 머리가 아파서 (눈을) 떴는데, 김흥국 씨는 옆에서 자고 나는 옷이 다 벗겨진 채로 누워있었다"고 주장했다. A씨가 문제를 제기하자 김흥국은 "네 발로 걷지 않았냐. 이걸 크게 문제 삼아봤자 네가 더 크게 다친다"고 말했다고. 또 A씨는 "성폭행이 한 차례 더 있었다"고 폭로했다.

피해자의 주장에 김흥국은 지인을 통해 "A씨와는 2년 전 술자리에서 우연히 만난 사이"라며 "단순히 술을 먹고 헤어졌을 뿐 성추행과 성폭행은 전혀 없었다"고 혐의를 부인했다.

하지만 A씨는 김흥국이 보낸 메시지 '서로 좋아서 술자리 했다' '서로 도울 수 있는 친구나 동생으로 만나고 싶었다' '내려 놓으라' 등을 공개하며 "우연히 만나지 않았다. 김흥국 씨가 범행 장소까지 직접 운전했다. 라디오 끝나고 좋은 데 간다고 한참을 갔다"고 설명했다.




우빈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황교익 "백종원 저격 NO, 논쟁 ...
맛칼럼니스트 황교익이 백종원과의 설전에 대한 심경을 밝혔다...
기사이미지
마이크로닷 부모, 22억 변제 책...
래퍼 마이크로닷 부모가 22억의 빚을 갚겠다고 선언했던 것과 ...
기사이미지
'2018 어워즈' 올해의 인터뷰이...
늘 그랬듯 2018년 역시 연예계는 분주하게 굴러갔다. 눈부신 ...
기사이미지
MLB.com "강정호, 기량 되찾는...
강정호(피츠버그 파이어리츠)가 미국 현지로 부터 여전한 기대...
기사이미지
박성광 "한혜진 초6 때 168cm? ...
‘인생술집’ 임하룡 김준호 박성광이 한혜진에 대해 말했다. ...
기사이미지
도전이 행복인 도경수, 이번 도...
"제게 도전은 행복이에요. 지금 제 나이 때 경험하기 어려운 ...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