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우재, 故 장자연과 35차례 통화…"모임에서 본 적 있지만.."

입력2018.10.12 06:54 최종수정2018.10.12 06:56
기사이미지
임우재 故 장자연 / 사진=아시아경제 DB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이채윤 기자]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과 이혼소송이 진행 중인 임우재 전 삼성전기 고문이 故 장자연과 수차례 전화 통화를 한 사실이 알려졌다.

11일 오후 방송된 MBC 뉴스데스크는 임우재 전 삼성전기 고문이 故 장자연과 35차례 통화한 기록이 남아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故 장자연 사건을 재조사중인 대검찰청 진상조사단은 당시 담당 검사를 조사하는 과정에서 통화내역을 제출받았고, 임우재 전 고문의 이름을 발견했다.

또 故 장자연의 휴대폰에 '임우재'라는 이름의 통화내역이 존재했고, 휴대폰 명의자를 조사한 결과 당시 임우재 전 고문의 부인이었던 이부진 사장 명의의 휴대전화였던 사실도 확인됐다. 35차례의 통화내역이 존재했지만 당시 경찰과 검찰은 임우재 전 고문을 단 한 차례도 불러 조사하지 않은 것으로 밝혀졌다.

한편 임우재 전 고문 측은 MBC와의 통화에서 "故 장자연을 모임에서 본 적은 있지만, 친분이 있는 사이는 아니고 통화한 적도 없다"고 밝혔다.




이채윤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마이크로닷 부모, 적색수배 결...
래퍼 마이크로닷의 부모 신모 씨 부부에게 인터폴의 적색수배...
기사이미지
차은우 "임수향과 6시간 동안 ...
'해피투게더4' 그룹 아스트로 멤버이자 배우 차은우가 임수향...
기사이미지
김준호 "심현섭 하체노출 사고,...
‘인생술집’ 김준호가 과거 방송 사고에 대해 언급했다. 13...
기사이미지
이강인, 출격 준비 끝냈으나 결...
이강인(발렌시아)이 챔피언스리그 교체 명단에 포함되며 맨체...
기사이미지
박성광 "한혜진 초6 때 168cm? ...
‘인생술집’ 임하룡 김준호 박성광이 한혜진에 대해 말했다. ...
기사이미지
도전이 행복인 도경수, 이번 도...
"제게 도전은 행복이에요. 지금 제 나이 때 경험하기 어려운 ...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