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노시호 "둘째 임신 연이은 실패로 포기" 고백

입력2017.10.12 17:11 최종수정2017.10.12 17:11
기사이미지
야노시호 / 사진=스포츠투데애 DB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오효진 기자] 추성훈의 아내이자 추사랑의 엄마인 일본 모델 야노 시호가 둘째 아이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야노시호는 한 매체와 10월호와 가진 인터뷰에서 "지금은 일하는 게 가장 즐겁다"면서 "지금은 둘째를 만들지 않기로 결정을 했기 때문이다. 아기를 갖고 싶어서 여러 번 시도했는데 실패했다"고 둘째 생각을 접게 된 가슴 아픈 사연도 고백했다.

앞서 지난달 종영된 SBS '추블리네가 떴다'를 통해 가족과 함께 몽골에서 지내고 온 야노 시호. 그녀는 몽골 소년 타미르를 보며 아들을 갖고 싶은 마음을 드러냈고, 딸 추사랑은 섭섭함에 눈물을 보이기도 했다.

또 야노시호는 "요즘엔 같은곳을 보는 일이 없는것 같다. 서로 다른 곳을 보고 있었던 거 같다"며 "그래도 난 그게 괜찮다고 생각했다. 하지만 같이 본다는거 중요한거 같다. 공감했네 이 기분"이라는 말과 함께 눈물을 쏟았다.

오효진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환생한다면 1순위 내 아들 2순...
배우 차태현이 환생에 대한 질문에 재치있게 답했다. 12일 ...
기사이미지
“구혜선 의견 존중” YG와 14...
배우 구혜선과 YG 엔터테인먼트 전속 계약이 14년만 종료됐다....
기사이미지
故최진실 딸 최준희 근황 공개 ...
故 최진실 딸 준희 근황이 공개됐다. 최준희 양은 12일 자...
기사이미지
행운의 자책골’ 한국, 북한에 ...
대한민국 남자 축구 국가대표팀이 북한에 승리를 거뒀다. ...
기사이미지
홍지민 “9년간 난임, 남편과 ...
배우 홍지민이 남편과 이혼 위기를 겪은적이 있다고 고백했다....
기사이미지
[2017스투영화결산] 홍상수·김...
올해 영화계는 큰 슬픔에 잠겼다. 지난 10월 배우 김주혁이 갑...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