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구라 "블랙리스트라 말하기도 민망, MBC프로그램 보호막 역할"

입력2017.10.13 14:22 최종수정2017.10.13 14:22
기사이미지
김구라 / 사진=스포츠투데이 DB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오효진 기자] 김구라가 블랙리스트 명단에 오른 것과 관련해 입을 열었다.

방송인 김구라는 한 매체와 인터뷰에서 블랙리스트 명단에 오르는 것과 관련해 "민망하다. 김미화, 문성근, 김제동 씨 같은 사람들이 블랙리스트에 대해 언급해야지 저는 할 말이 없다"고 딱 잘라 말했다.

특히 김구라는 2007~2008년에도 MBC '라디오스타', '세바퀴' 등 프로그램을 많이 했다며 "운이 좋았고 프로그램이 보호막이 될 수 있어서 어려운 시기를 잘 넘겼다"고 했다.

오효진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함소원 18세 연하 남편' 진화...
배우 함소원(42)과 남편 진화(24)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22...
기사이미지
김원희, 이영자에게 존경받는 ...
이영자가 김원희를 가장 존경하는 연예인으로 꼽았다. 지난 2...
기사이미지
한예슬 지방종 의료사고 "흉터 ...
한예슬 의료사고를 의사 홍혜걸이 분석, '의료사고'가 맞다고 ...
기사이미지
[ST포커스]'2전3기' 류현진, WS...
류현진(LA다저스)이 물오른 삼진쇼를 선보이며 워싱턴 내셔널...
기사이미지
신동엽, 정선희에 "대리만족 그...
'TV 동물농장' 신동엽이 짓궂은 장난으로 정선희를 당황하게 ...
기사이미지
'전지적 참견 시점' 이영자·홍...
'전참시'가 또 일을 냈다. 지난 21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

오늘의 핫 클릭ad

네이버 채널 설정하고 프로야구 무료티켓 받즈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