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서희 해명→사과, 뷔 미성년자 클럽 논란에 "내 파급력 인지할 것"

입력2018.06.14 18:06 최종수정2018.06.14 18:20
기사이미지
한서희 / 사진=한서희 인스타그램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문수연 기자] 그룹 빅뱅 탑과 대마초를 한 혐의로 물의를 일으킨 가수 연습생 출신 한서희가 그룹 방탄소년단 뷔 클럽 목격담으로 인해 논란이 불거지자 사과했다.

14일 한서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제 스스로 제 입단속을 안 한 점 매우 죄송합니다. 제 파급력과 영향력을 이제라도 인지하고 더욱더 성숙해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라는 글을 게재했다.

앞서 한서희는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 중 "내가 19살 때 방탄소년단 뷔와 클럽에 갔었다"며 "당시 친한 친구였던 모델 김기범이 뷔를 데려왔다"고 밝혔다.

이에 일부 누리꾼들이 1995년생으로 한서희와 동갑내기인 뷔도 미성년자였을 때 클럽에 간 것이 아니냐고 의문을 제기하자 한서희는 "나는 미성년자 때 많이 갔지만, 뷔는 모르겠다"고 해명했다.




문수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탑 이어 지드래곤까지 특혜 논...
그룹 빅뱅 지드래곤이 특혜 논란에 휩싸였다. 탑에 이어 빅뱅...
기사이미지
[상반기결산] 스타들만 위태로...
절대 다수의 대한민국 남자들이 숙명적으로 짊어져야 하는 병...
기사이미지
2018 강타한 방송가 키워드 #남...
지난해 국정농단 사태에 발맞춰 변화의 바람이 불었던 방송가...
기사이미지
장현수, 실수로 흔들린 멘탈…...
'주장' 기성용의 부상 이탈에 이어 '부주장' 장현수도 잦은 실...
기사이미지
'사기피소' 이종수 美포착 보도...
미국에 체류 중인 배우 이종수의 근황이 전해진 가운데 전 소...
기사이미지
마블 한국 女히어로 영화..19금...
소니 픽쳐스가 마블의 한인 여성 슈퍼히어로인 '실크'를 영화 ...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