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은 신의 아이들' 강지환X김옥빈X심희섭X이엘리야…역술가 최제우와 사주토크

입력2018.02.14 17:26 최종수정2018.02.14 17:26
기사이미지
'작은 신의 아이들' / 사진=OCN 제공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추승현 인턴기자] '작은 신의 아이들'은 대박 날 운명일까.

케이블TV OCN 새 드라마 '작은 신의 아이들'(극본 한우리·연출 강신효)의 배우 강지환 김옥빈 심희섭 이엘리야의 신년 운세를 알 수 있는 '작은 신의 아이들 신들린 사주 토크'가 공개됐다.

이와 관련 설 연휴를 맞이해 '작은 신의 아이들' 배우 4인방의 타고난 사주와 신년 운세를 점쳐보는 8분가량의 스페셜 영상이 온라인으로 공개됐다. MC 박슬기가 진행을 맡은 이번 영상에서는 과거 최창민으로 활동했던 역술가 최제우가 스페셜 게스트로 초대돼, 4인방의 기질을 족집게처럼 맞혀 배우들의 '물개 박수'를 자아냈다.

먼저 강지환은 최제우 역술가로부터 "도덕책 같은 바른 사나이에, 집에 있으면 움직임이 많이 없다"는 사주 풀이를 받자, 웃음과 함께 "용하다"는 감탄을 터트렸다. 나아가 최제우 역술가가 "평소 아이 같고 개구쟁이 같은 모습을 '작은 신의 아이들' 속 천재인 캐릭터에 섞으면 좋을 것"이라고 조언하자, 강지환은 강한 신뢰를 덧붙여 다른 배우들을 웃게 만들었다.

김옥빈은 최제우 역술가로부터 "누구에게 기대거나 의지하지 않는 자수성가 스타일"이라는 사주를 받았다. 이에 MC 박슬기가 "그래서 여성 팬이 많다"고 말하자, 이엘리야가 손을 번쩍 들어 올리며 김옥빈에 대한 사랑을 고백해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완성했다.

또 사주를 처음 본다는 심희섭은 "생각이 너무 많아서 남과 이야기할 때도 다른 생각을 하고 있다"는 말에 '멘붕'에 빠져 있다가, "지금도 그런 것 같다"는 평가를 받아 폭소케 했다. 이엘리야는 "시작하기 전 미리 걱정부터 하는 스타일"이라는 날카로운 풀이에 격하게 공감했다.

마지막으로 '작은 신의 아이들'의 운명에 대해 최제우 역술가는 김옥빈과 이엘리야의 사주를 언급하며 "잘 된다고 생각하면 잘 되는 경향이 있다"고 말해 배우들의 박수를 받았다.

제작진은 "'작은 신의 아이들 신들린 사주 토크'에는 배우들의 결혼운, 연애운 및 '베드신 스포일러'까지 공개되는 등 알찬 내용이 담겨있다"며 "설 연휴를 맞아 배우들의 긍정적인 에너지와 최고의 호흡을 미리 맛볼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작은 신의 아이들'은 증거-팩트-논리로 사건을 귀신같이 추적하는 엘리트 형사 천재인과 사건의 피해자에 빙의된 후 기억의 조각들을 모아 남다른 직감으로 수사를 이어나가는 막내 여형사 김단이 전대미문의 집단 변사 사건을 뒤쫓는 신들린 추적 스릴러. 강지환과 김옥빈은 각각 '과학 수사의 화신' 천재인과 남들이 못 보는 것을 보는 김단 역을 맡아, 절묘한 콤비 플레이로 색다른 흥미를 자아낼 전망이다.

'작은 신의 아이들'은 24일 밤 10시 20분 첫 방송된다. '작은 신의 아이들 신들린 사주 토크'는 15일 밤 9시 10분에 방송된다.




추승현 인턴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성추문' 이서원, 블러썸 '옥에...
성추문에 휩싸인 배우 이서원(21), 그간 소속 배우들의 활약 ...
기사이미지
나한일 정은숙 결혼, 40년 전 ...
배우 나한일과 정은숙이 40년 전 인연을 거슬러 올라가 황혼 ...
기사이미지
빌보드 삼킨 방탄소년단이 그리...
빌보드를 접수한 그룹 방탄소년단(RM 슈가 제이홉 진 지민 뷔 ...
기사이미지
심석희 폭행한 조재범 코치, 수...
심석희 폭행 논란에도 불구하고 대한빙상경기연맹의 영향력이 ...
기사이미지
"성추행 위기, 전남친 브래드피...
배우 기네스 펠트로가 과거 연인이었던 브래드 피트를 향한 고...
기사이미지
장소연이 말하는 '예쁜누나', #...
배우 장소연이 4개월간 동고동락한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