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혹성탈출: 종의 전쟁' 북미 박스오피스 1위…흥행 신드롬 예고

입력2017.07.17 14:31 최종수정2017.07.17 14:31
기사이미지
'혹성탈출: 종의 전쟁' 메인포스터 / 사진=20세기폭스코리아 제공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이채윤 기자] '혹성탈출: 종의 전쟁'이 지난 14일(현지시각) 북미에서 개봉, 압도적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미국 박스오피스 사이트 '박스오피스 모조'의 집계에 따르면 '혹성탈출: 종의 전쟁'은 지난 14일부터 16일까지 북미 4,022개관에서 5,650만 달러의 흥행 수익을 달성했다. 또한 '스파이더맨: 홈커밍', '슈퍼배드3' 등 여름 시즌을 맞아 개봉한 다양한 작품들을 모두 제치며 박스오피스 1위를 기록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특히 '혹성탈출: 종의 전쟁'은 2011년 개봉한 '혹성탈출: 진화의 시작'과 2014년 개봉한 '혹성탈출: 반격의 서막'에 이어 박스오피스 1위로 데뷔해 전 시리즈 모두 박스오피스 1위 데뷔라는 진기록을 세우며 '믿고 보는 혹성탈출'이라는 명성을 더욱 공고히 했다. '혹성탈출: 종의 전쟁'은 로튼 토마토 신선도 96%를 기록하며 역대 시리즈 중 최고 평점을 기록, 작품성과 흥행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은 웰메이드 블록버스터로 주목 받으며 국내 관객들의 기대감이 더욱 고조되고 있다.

'혹성탈출: 종의 전쟁'은 인간과 공존할 수 있다고 믿었지만 가족과 동료들을 무참히 잃게 된 유인원의 리더 시저와 인류의 존속을 위해 인간성마저 버려야 한다는 인간 대령의 대립, 그리고 퇴화하는 인간과 진화한 유인원 사이에서 벌어진 종의 운명을 결정할 전쟁의 최후를 그린 작품이다. 전편 '혹성탈출: 반격의 서막'에서 힘있는 연출력으로 호평을 얻으며 전 세계적으로 흥행에 성공한 맷 리브스 감독이 다시 한 번 메가폰을 잡았고, '혹성탈출', '반지의 제왕', '호빗' 시리즈 등 모션캡처 연기의 독보적인 존재로 자리매김한 앤디 서키스가 유인원을 이끄는 카리스마 있는 리더 시저로 분해 또 한 번 열연을 펼친다. 여기에 '나우 유 씨 미' 시리즈와 '노인을 위한 나라는 없다'에서 묵직한 존재감을 확인시켜 준 우디 해럴슨이 인간 군대를 이끄는 특수요원 출신 대령으로 등장해 시저와의 강렬한 대결을 예고한다.

한편 '혹성탈출: 종의 전쟁'은 오는 8월 15일 개봉한다.


이채윤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심형래 "임하룡에 원한..가슴에...
'사람이 좋다' 심형래가 임하룡에 대해 엄지를 치켜 올렸다.24...
기사이미지
김규리, MB블랙리스트 "자살시...
배우 김규리가 이명박 정부를 비판했다는 이유 하나로 국정원...
기사이미지
故 김광석 아내, 타살 의혹 반...
가수 故 김광석의 아내 서해순 씨가 '뉴스룸'에 출연한다. 故 ...
기사이미지
'류현진 3회 타구 맞고 교체' ...
LA다저스 류현진이 선발로 나섰으나 3회 타구 맞고 교체됐다. ...
기사이미지
[차트스틸러] 아이유, '가을아...
가수 아이유가 컴백과 동시에 음원차트 최정상에 꽃갈피를 꽂...
기사이미지
방탄 정국 "씨걸로 데뷔할 뻔, ...
그룹 방탄소년단 정국이 씨걸로 데뷔할 뻔한 사연을 공개했다....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