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디스코드 애슐리, 데뷔 첫 DJ 발탁 "떨리지만 즐기는 모습으로 임할 것"

입력2018.02.13 10:33 최종수정2018.02.13 10:33
기사이미지
레이디스 코드 애슐리 / 사진= 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 제공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우빈 기자] 그룹 레이디스 코드의 멤버 애슐리가 데뷔 후 처음으로 라디오 단독 DJ로 발탁됐다.

레이디스 코드의 소속사 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는 13일 "애슐리가 아리랑 라디오 '사운드 케이'(Sound K)의 DJ로 발탁돼 전 세계 K팝 팬들에게 K팝 메신저로써 다양한 소식을 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애슐리가 진행을 맡은 '사운드 케이'는 K팝 전문 프로그램으로 신곡을 발 빠르게 전달하는 것은 물론 매주 2팀의 핫한 뮤지션들을 초대, 전 세계 K팝 팬들과 실시간 소통을 통해 K팝 뮤지션의 갈증을 해소시키는 아리랑 라디오의 대표 프로그램.

특히 애슐리는 지난해 데뷔 후 처음으로 tbs eFM(101.3 MHz) 프로그램 ‘더블 데이트(Double Date)' DJ 케빈오의 파트너로 발탁, 센스 있고 안정된 진행 능력과 유창한 영어 실력으로 청취자들의 큰 사랑을 받았었다. 애슐리는 두 번째로 진행을 맡게 된 '사운드 케이'에서도 통통 튀는 매력으로 청취자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또 오는 19일 첫 방송에는 레이디스 코드 멤버인 소정과 주니, 같은 소속사인 가수 한희준이 게스트로 함께 출연해 DJ로 발탁된 애슐리를 응원하고 지원 사격할 예정.

애슐리는 "오랜만에 DJ로 인사 드리게 돼 너무 기쁘고 파트너 없이 처음으로 혼자 진행을 맡아 더욱 떨리고 긴장도 되지만 즐기는 모습으로 청취자분들과 소통하겠다"며 "또한 이번 기회를 통해서 해외에 계신 분들께 K팝과 한국 문화에 대해 널리 알릴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애슐리가 새 DJ로 합류하는 '사운드 케이'는 오는 19일 첫 방송을 시작으로 매주 월~일 오후 8시부터 10시까지 아리랑 라디오를 통해 들을 수 있다.




우빈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산이 '페미니스트', 이렇게 핫...
래퍼 산이가 신곡을 발표했는데 이렇게 핫할 수가 없다. 16...
기사이미지
김재욱 "미래 걱정 안 해, 충실...
모델 출신다운 큰 키에 독보적인 분위기로 오랜 시간 대중의 ...
기사이미지
"신비주의? '하이킥'도 나왔는...
이나영 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이미지는 바로 '신비함'이다....
기사이미지
'실험·평가' 벤투호 3기, 아시...
아시안컵까지 남은 2경기, 벤투호 3기는 실험과 평가에 포커스...
기사이미지
씨엘vs제니 YG 내부분열 조짐? ...
투애니원 출신 가수 씨엘(CL)과 블랙핑크 제니 팬덤의 갈등설...
기사이미지
송혜교X박보검, '남자친구' 캐...
'남자친구' 송혜교 박보검의 캐릭터 포스터가 공개돼 이목을 ...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