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디스코드 애슐리, 데뷔 첫 DJ 발탁 "떨리지만 즐기는 모습으로 임할 것"

입력2018.02.13 10:33 최종수정2018.02.13 10:33
기사이미지
레이디스 코드 애슐리 / 사진= 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 제공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우빈 기자] 그룹 레이디스 코드의 멤버 애슐리가 데뷔 후 처음으로 라디오 단독 DJ로 발탁됐다.

레이디스 코드의 소속사 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는 13일 "애슐리가 아리랑 라디오 '사운드 케이'(Sound K)의 DJ로 발탁돼 전 세계 K팝 팬들에게 K팝 메신저로써 다양한 소식을 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애슐리가 진행을 맡은 '사운드 케이'는 K팝 전문 프로그램으로 신곡을 발 빠르게 전달하는 것은 물론 매주 2팀의 핫한 뮤지션들을 초대, 전 세계 K팝 팬들과 실시간 소통을 통해 K팝 뮤지션의 갈증을 해소시키는 아리랑 라디오의 대표 프로그램.

특히 애슐리는 지난해 데뷔 후 처음으로 tbs eFM(101.3 MHz) 프로그램 ‘더블 데이트(Double Date)' DJ 케빈오의 파트너로 발탁, 센스 있고 안정된 진행 능력과 유창한 영어 실력으로 청취자들의 큰 사랑을 받았었다. 애슐리는 두 번째로 진행을 맡게 된 '사운드 케이'에서도 통통 튀는 매력으로 청취자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또 오는 19일 첫 방송에는 레이디스 코드 멤버인 소정과 주니, 같은 소속사인 가수 한희준이 게스트로 함께 출연해 DJ로 발탁된 애슐리를 응원하고 지원 사격할 예정.

애슐리는 "오랜만에 DJ로 인사 드리게 돼 너무 기쁘고 파트너 없이 처음으로 혼자 진행을 맡아 더욱 떨리고 긴장도 되지만 즐기는 모습으로 청취자분들과 소통하겠다"며 "또한 이번 기회를 통해서 해외에 계신 분들께 K팝과 한국 문화에 대해 널리 알릴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애슐리가 새 DJ로 합류하는 '사운드 케이'는 오는 19일 첫 방송을 시작으로 매주 월~일 오후 8시부터 10시까지 아리랑 라디오를 통해 들을 수 있다.




우빈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궁합' 청춘들 위한 유쾌·발랄...
'궁합' 청춘들을 위한 발랄한 '역학' 이야기가 스크린을 찾아...
기사이미지
"박상아 불륜? 전두환子 이혼 ...
배우 박상아가 전두환 전 대통령의 차남인 기업인 전재용과 중...
기사이미지
첫 방송 연기 이미지 실추? "작...
‘작은 신의 아이들’이 첫 방송 전부터 ‘배우 하차’라는 난...
기사이미지
남자 팀추월, 올림픽 2연속 은...
한국이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팀추월에서 새로운 메달밭을 일궜...
기사이미지
"이윤택 기자회견 리허설, 불쌍...
이윤택 연출가의 후배 여성 단원들을 성추행했다는 고발이 이...
기사이미지
위키미키, 비 '라송'급 중독성...
그룹 위키미키(최유정 김도연 지수연 엘리 세이 루아 리나 루...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