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소영 아나운서, MBC 마지막 방송 "프로그램 많이 주어지지 않았는데.."

입력2017.08.12 13:32 최종수정2017.08.12 13:32
기사이미지
김소영 아나운서 / 사진=스포츠투데이 DB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문수연 기자] 김소영 아나운서가 마지막 방송을 마쳤다.

12일 방송된 MBC FM4U '굿모닝 FM 노홍철입니다'에서는 '세계문학전집' 코너에서 김소영 아나운서는 MBC 퇴사 인사를 전했다.

이날 김소영 아나운서는 "저도 사실 말로 잘 표현이 안 된다. 저에게는 회사를 떠난다고 마음먹으면서 동시에 들었던 생각이 '그럼 '세계문학전집'을 못하는구나' 생각이 들었을 정도로 의미가 있는 프로그램이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신기하게도 제가 여태까지 다니면서 한 프로그램을 이렇게 오랫동안 할 수 있던 기회가 많이 주어지지 않았다. 내려올 때도 섭섭할 때가 있었는데 '세계문학전집'은 프로그램이 생기고 또 오랜 시간 사랑받고 이렇게 제가 작별을 고하고 내려오게 되는 것이 많이 기억에 남을 것 같다"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길을 지나다닐 때 가장 많이 인사를 들은 것이 ''세계문학전집' 잘 봤다'는 것이었다. 전 세계 어디를 가도 인사받았던 프로그램이라 기억에 남을 것 같고, 실제로도 책을 많이 좋아하던 사람이었는데 프로그램을 통해 사람들과 책에 대한 이야기를 더 많이 할 수 있어서 좋았다. 라디오라는 매체도 많은 사랑이 생긴, 그런 시간이었다"라고 덧붙였다.

끝으로 김소영 아나운서는 "언제 오든, 아침에 뉴스를 전하러 오든 책을 읽어드리든 변함없이 반겨주셨던 게 '굿모닝 FM' 청취자분들이었다. 이 시간 방송에 오면 웃으면서 집에 갈 수 있던, 그래서 청취자에게 감사했던 노홍철 씨와 작가, PD분들께 저를 찾아주셔서 감사하다는 말씀 전하고 싶다"라고 전했다.


문수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한명구 "여학생 집에서 잔다" ...
배우 한명구가 성추행 가해자로 지목된 가운데 한명구에 대한 ...
기사이미지
고준 "'미스티' 결말이요? 상상...
배우 고준이 ‘미스티’ 결말을 귀띔했다. 고준이 23일 서울 ...
기사이미지
['고등래퍼2' 첫방] 우려 깨고 ...
'고등래퍼2'가 많은 기대 속에 베일을 벗었다. 23일 첫 방송...
기사이미지
"평창 올림픽 진짜 스타는 한국...
한국 여자 컬링팀이 평창 올림픽 최고의 스타로 부상하고 있다....
기사이미지
방시혁 "방탄소년단, 지방서 올...
‘명견만리’ 방시혁이 방탄소년단 기획 의도에 대해 말했다. ...
기사이미지
헨리, 써니에 "너랑 결혼하면 S...
가수 헨리X써니와, 그룹 어반자카파가 '슈가맨2'에서 '역주행...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