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이 좋다' 허수경, 세 번째 남편 극찬.."큰 나무 같다"

입력2017.08.13 08:28 최종수정2017.08.13 08:28
기사이미지
허수경 / 사진=MBC '사람이 좋다' 방송캡처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김나영 기자] 방송인 허수경이 세 번째 남편에 대한 각별함을 드러냈다.

13일 오전 방송된 MBC 시사교양프로그램 '휴먼다큐-사람이 좋다'에는 방송인 허수경의 일상 이야기가 공개됐다.

허수경은 비혼으로 혼자 낳아 키운 딸 은서와 함께 제주도에서 살고 있다. 그는 "아주 잘못된 선택은 없는 것 같다. 조금 돌아가는 길은 있을 수 있지만"이라며 말했다.

두 번의 결혼에서 실패한 뒤 아픔을 겪었던 허수경. 그는 "항상 힘든 길을 택했던 것 같다. 취향이 독특해서 그런가"며 "(현재 남편은 나에게) 큰 나무 같다"고 솔직하게 말해 눈길을 끌었다.


김나영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조민기 측 "성추행·교수직 박...
배우 조민기 측이 성추행 의혹에 대해 입장을 전했다. 20일 ...
기사이미지
강수지 모친상 "가족, 美 급히 ...
가수 강수지가 모친상을 당했다. 강수지 모친은 향년 82세. 2...
기사이미지
추자현 "우효광에 아이 성별 숨...
'동상이몽2' 추자현이 우효광에게 아이의 성별을 숨겼다고 고...
기사이미지
[ST스페셜]'꼬리잡기' 팀추월서...
'꼬리잡기' 게임인 팀추월에서 스스로 꼬리를 잘랐다. 패배 선...
기사이미지
실베스터 스텔론 '사망뉴스'에 ...
할리우드 배우 실베스터 스텔론이 사망설에 팬들을 안심시켰다...
기사이미지
현영 "내 도움으로 임신한 사람...
'토크몬' 현영이 자신 도움으로 임신한 사람이 3명이나 있다고...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