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 최진실 딸 최준희 "가끔 유서 쓴다" 의미심장 글 개제

입력2017.11.14 11:50 최종수정2017.11.14 11:50
기사이미지
[사진출처=최준희 인스타그램]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오효진 기자] 故 최진실 딸 최준희 양이 의미심장한 글을 올렸다.

최준희 양은 지난 12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돌아갈 곳도 쉴 곳도 없다. 나는 가끔 유서를 쓴다. 힘들 때 읽어 보기도 하고 그러면서 혼자 울기도 한다"라는 문구가 적힌 한 장의 사진을 올렸다.

앞서 최준희 양은 최근 자신의 SNS를 통해 외조모와 불화가 있다는 사실을 폭로해 논란이 일었다.

경찰은 최진실 모친 정옥숙 씨의 아동학대 혐의를 조사했지만, 혐의 없음으로 수사를 종결했다.

오효진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쇠파이프에 전자담배까지"…더...
그룹 더 이스트라이트 이석철이 소속사 프로듀서 A씨의 폭행과...
기사이미지
강용석 이재명 고소 "김부선 스...
배우 김부선과 스캔들 의혹에 휘말렸던 이재명 경기지사가 무...
기사이미지
유재석♥나경은, 둘째 딸 출산...
개그맨 유재석과 아나운서 나경은 부부가 두 아이의 부모가 됐...
기사이미지
운명 짊어진 류현진, NLCS 6차...
류현진(LA다저스)이 팀의 월드시리즈 진출 운명을 짊어진 채 6...
기사이미지
양지원 심경토로 "조정석 루머 ...
가수 양지원이 지라시에 대해 해명했다. 양지원은 배우 조정...
기사이미지
강수정, 하버드 출신 남편과 결...
'해피투게더4' 여걸식스 멤버들이 강수정의 비밀 연애를 눈치...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