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텔리뷰] '살림남2' 송재희 "과거 생활고, 결혼할 수 있을까 싶었다"

입력2018.01.11 00:23 최종수정2018.01.11 00:23
기사이미지
'살림남2' 송재희 / 사진=KBS2 방송화면 캡처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이채윤 기자] '살림남2' 송재희가 힘들었던 시절에 대해 언급했다.

10일 방송된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2)에서는 송재희 지소연 부부가 집들이를 준비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송재희 아버지는 "재희가 드라마 '해를 품은 달'에 나왔을 때 진짜 눈물 나서 혼났다. 그동안 엄마가 마음고생 많았다"고 말했다.

이어 송재희 어머니는 "누가 강남에 차 지나가는데 아들 사진이 나왔다고 해서 그거 보려고 거기까지 뛰어갔다. 엄마 마음은 다 그렇다"고 털어놨다.

이를 듣던 송재희 형은 "나는 조금 달랐던 게 사실은 내가 어렸을 때는 재희를 부러워했었다. 꿈을 좇아가는 게 너무 부러웠다. 한번은 그런 적도 있었다. 재희가 소주 한 잔만 사달라고 해서 소주를 마셨는데 다음날 문자가 왔다. 사실 돈 빌리러 갔었는데 이야기를 못 했다고. 나도 도와주고 싶었는데 평범한 직장인이고 가정이 있어서 도와주지 못했다. 그게 아직도 미안하다"고 말하며 눈물을 흘렸다.

송재희는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내 친구들은 직장에 들어가서 자리를 잡고 부모님께 맛있는 것도 사드리고 하는데 나는 부모님은커녕 내 앞가림도 못하고 밥도 못 챙겨 먹고 있었다. 내 힘으로 집을 마련할 수 있을까. 내 힘으로 결혼을 할 수 있을까 싶었다"고 힘든 시절을 회상했다.




이채윤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홍수아, 中서 추자현만큼 유명...
'끝까지 사랑' 신창석 PD가 홍수아를 주인공으로 캐스팅한 비...
기사이미지
구지성, 스폰서 제의 메시지 폭...
레이싱 모델 출신 배우 구지성이 스폰서 제의를 받았다고 폭로...
기사이미지
"영아 사망, 더 세게 누르려 다...
'보도본부 핫라인' 영아 사망 사건에 기자 역시 분노했다. 20...
기사이미지
"민긍호 선생은 진정한 영웅"…...
카자흐스탄 피겨스케이팅 선수 데니스 텐이 불의의 사고로 세상...
기사이미지
이엘리야가 틀을 깨고 도약하는...
성공을 위해 물불 가리지 않는 여자, 전 남자친구의 연애를 훼...
기사이미지
김정현 무표정 일관 "힘든 일 ...
‘시간’ 김정현이 무표정에 대해 말했다. 20일 서울 마포구 ...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