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극 '템프파일' 24일부터 공연…저장됐지만 불러올 수 없는 기억

입력2018.10.12 15:19 최종수정2018.10.13 12:13
기사이미지
연극 '템프파일' / 사진=극단 민예 제공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스릴 넘치는 심리 연극이 대학로를 찾아아온다.

연극 '템프파일'이 24일부터 내달 4일까지 서울 종로구 대학로 스카이시어터 2관에서 공연된다.

템프파일이란 전원이 꺼지면 다시 돌아오지 않는 임시 파일을 지칭한다. 컴퓨터 자료 대부분이 템프파일의 형태로 저장됐다가 이용자가 파일의 저장 공간을 정해주고 파일명을 지정하면 영원히 기억된다. 공간이 지정되지 않는 파일들은 어딘가에 있지만 그 불러올 수가 없다. 연극은 절대 기억하고 싶지만 어딘가에 있는 기억에 대해 이야기를 한다.

'템프파일'에는 배우 이달형, 홍주환, 이동환, 연설하, 김준형 등이 출연한다. 어느 날 하나그룹 회장이 살해당한 채 시청 앞 광장에 버려지고 15년 전 아내와 딸이 교통사고를 당한 이후 기억이 멈춰버린 오한구가 하나그룹 회장을 살해한 용의자로 지목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다.

'템프파일'은 극단 민예의 45주년 154회 정기공연작품이다. 민예는 1973년 5월 3일 연극을 통한 인간성 회복과 민족 전통예술의 현대적 조화를 목표로 창단했다. 전통극적인 요소들을 발굴해 현대적으로 수용하고 재창조하는데 꾸준한 노력을 해왔으며 그 노력이 결실을 맺어 한국연극사 및 예술사에 큰 획을 긋는 작업으로 평가받고 있다.

2018년 현재 창단 45주년을 맞이하는 극단 민예는 창단 정신을 바탕으로 전 단원이 타악, 판소리, 탈춤, 한국무용 등 전통예능과 더불어 현대무용, 재즈, 댄스 등을 훈련하여 동시대성을 가지고 우리 연극 찾기를 위한 노력을 게을리하지 않고 있으며 이를 기반으로 다양한 형태의 공연을 만들어 가고 있다.




이소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2018 어워즈' 최악의 사건사고...
늘 그랬듯 2018년 역시 연예계는 분주하게 굴러갔다. 눈부신 ...
기사이미지
[단독] 황민, 선고 불복 항소 ...
음주운전 사고로 2명을 숨지게 한 혐의로 구속 기소된 뮤지컬 ...
기사이미지
조재현 측 "미성년자 성폭행 혐...
미성년자 성폭행 혐의로 손해배상청구 소송을 당한 배우 조재...
기사이미지
이용대 측 "변수미와 이혼 조정...
배드민턴 선수 이용대와 배우 변수미가 이혼 조정 신청 절차에...
기사이미지
워너원, 더 유지될 순 없었나 [...
그룹 워너원(강다니엘, 박지훈, 이대휘, 김재환, 옹성우, 박우...
기사이미지
김영희 측, 거짓인터뷰 논란 해...
김영희가 아버지의 생존을 몰랐다는 것이 사실이 아니라는 반...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