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르스 증상, 발열+기침+가래…치사율 최대 46%·백신은 아직

입력2018.09.09 11:40 최종수정2018.09.09 11:40
기사이미지
메르스 감염 예방 행동수칙 / 사진=질병관리본부 제공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국내에서 3년 만에 중동호흡기증후군 메르스(MERS) 확진자가 나타나 감염에 대한 우려가 높아지고 있다.

메르스는 치사율이 20%에서 최대 46%에 달하는 호흡기 질환이다. 2~14일 잠복기를 거쳐 발열을 동반한 기침, 가래, 숨 가쁨 등 호흡기 증상이 나타나며, 설사, 구토 등의 증상을 보인다.

메르스는 현재 백신이나 치료제가 없다. 예방이 가장 중요하기에 질병관리본부가 밝힌 '메르스 감염 예방 행동수칙'을 사전에 확인하고 실천하는 것이 중요하다.

수칙에 따르면, 여행 전 질병관리본부 홈페이지에서 메르스 환자 발생 국가현황을 확인하고, 65세 이상, 어린이, 임산부, 암 투병자 등 면역 저하자는 여행 자체를 자제하는 것이 좋다.

여행 중에는 손 씻기 등 개인위생수칙을 지키고, 농장방문을 자제하며, 특히 동물(특히, 낙타)과는 접촉하지 말아야 한다. 익히지 않은 낙타고기와 생(生)낙타유는 먹지 말아야 한다.

진료 목적 이외 현지 의료기관 방문하거나 사람이 분비는 장소는 되도록 찾지 말아야 하고, 부득이한 경우에는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

호흡기 증상이 있는 경우 마스크를 쓰고, 기침이나 재채기를 할 때는 옷소매로 입과 코를 가려야 한다

검역감염병 오염국가를 방문하고 입국 때 설사, 발열, 기침, 구토 등 의심증상이 있으면 건강상태질문서를 작성해 비행기에서 내릴 때 검역관에게 반드시 제출해야 한다. 질문서를 제출하지 않으면 1000만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이호영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2년만에 연기 복귀한 천이슬, ...
"맡은 역할 최선을 다해 열심히 하고 싶어요." 천이슬이 추석...
기사이미지
왕석현 "'과속스캔들' 박보영, ...
배우 왕석현(15)이 영화 '과속스캔들'로 인연을 맺었던 차태현...
기사이미지
트와이스·마마무·오마이걸, ...
풍성한 한가위가 찾아왔다. 주말까지 5일간 달콤한 '꿀' 휴식...
기사이미지
류현진 6승 수확…SD전 6이닝 ...
류현진(LA 다저스)이 투타에서 완벽한 모습을 보이며 샌디에이...
기사이미지
'강남미인' 서지혜 "차은우는 ...
배우 서지혜가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에서 함께 연기했던 배...
기사이미지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 '군함...
추석인 오늘(24일)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부터 '범죄도시'까...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