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유스 이진현, 오스트리아 비엔나 진출

입력2017.08.09 17:35 최종수정2017.08.09 17:35
기사이미지
이진현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정성래 기자]포항스틸러스 유스 출신이자 우선지명 대상인 이진현(19, 성균관대)이 유럽 무대에 도전한다. 도전의 첫 발을 내디딜 구단은 오스트리아의 명문 FK 오스트리아 비엔나다.

이진현은 지난 5월 열렸던 'FIFA U-20 월드컵 코리아 2017'서 한국 대표팀의 미드필더로서 조별리그부터 16강전까지 4경기에 모두 출전해 맹활약했다. 포항스틸러스의 '화수분 유스 시스템'인 포철동초-포철중-포철고를 거쳤으며 현재 성균관대에 재학 중이다.

이번 FIFA U-20 월드컵이 열리기 전부터 이진현에게 지대한 관심을 보여 왔던 비엔나는, 대회가 종료된 후 이진현의 영입을 진행하고자 선수에게 공식 입단 제의를 보내왔다. 축구선수라면 누구나 도전해보고 싶은 유럽 무대이기에 이진현 역시 이 기회를 놓치고 싶지 않았다.

이진현은 축구선수로서 성장할 수 있었던 기회를 제공한 포항에도 적절한 명분과 실리를 남겨주고 싶었다. 이를 위해 이진현과 포항, 그리고 비엔나는 FIFA와 K리그 규정 내에서 모두가 만족할 수 있는 방법을 찾기 위해 노력했다.

그 결과, 우선 이달 내로 이진현과 비엔나는 계약을 체결해 이진현이 빠른 시일 내로 유럽 무대에 도전할 수 있도록 했다. 그리고 양 구단은 합의를 통해 선수에 대한 권리는 포항이 갖되 내년 1월부터 6월까지는 임대형식으로 이진현이 계속해서 빈에서 뛸 수 있도록 했다.

이진현은 오는 10일 오스트리아로 출국해 메디컬 테스트를 받을 예정이다.


정성래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허경영 직격인터뷰 "최사랑과 ...
민주공화당 전 총재 허경영(68)이 26살 연하 가수 최사랑과의 ...
기사이미지
['막영애16' 종영] '대표 노처...
‘막영애16’이 해피엔딩으로 막을 내렸다. 23일 방송된 tvN ...
기사이미지
['저글러스' 종영] 성공적 '안...
'저글러스:비서들', 더도 말고 덜도 말고 딱 '오피스 활극'다...
기사이미지
'4강 도전' 정현, 샌드그렌과 2...
정현(세계랭킹 58위)과 테니스 샌드그렌(미국, 97위)의 8강전 ...
기사이미지
정봉주 "비트코인 해킹 가능성 ...
'외부자들' 진중권 정봉주가 비트코인 개념에 대해 명확히 설...
기사이미지
송해 눈물 "63년 지각 결혼...
'본격 연예 한밤' 송해가 아내 고(故) 석옥이 여사를 떠나 보...

오늘의 핫 클릭ad

SK매직슈퍼정수기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