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23 챔피언십]북한, 접전 끝에 팔레스타인과 1-1 무승부

입력2018.01.13 19:40 최종수정2018.01.13 19:40
기사이미지
사진=2018 AFC U-23 챔피언십 홈페이지 제공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황덕연 기자] 북한 U-23 대표팀이 팔레스타인과 승부를 가리지 못했다.

북한은 13일 오후 5시(한국시간) 중국 장쑤 스포츠 센터서 열린 2018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챔피언십 조별리그 B조 2차전 팔레스타인과의 경기서 1-1로 무승부를 거뒀다. 이로써 북한은 1승1무(승점 4)를 기록하며 다음 라운드 진출에 청신호를 밝혔다.

선취골은 팔레스타인의 몫이었다. 팔레스타인은 전반 16분 북한 강주혁 골키퍼의 미스를 놓치지 않고 다바그가 슈팅을 시도해 북한의 골문을 열어 젖혔다.

전반을 뒤진 채 마친 북한은 후반 들어 공격의 고삐를 당겼다. 계속해서 팔레스타인의 골문을 두드리던 북한은 느지막하게 동점골을 터뜨렸다.

북한은 후반 29분 리운철이 문전으로 패스를 넣어준 것이 팔레스타인 수비수 바심의 발에 맞고 골문 안쪽으로 빨려 들어가며 행운의 동점골을 뽑아냈다.

이후 양 팀은 치열하게 맞붙었지만 더 이상 골 소식은 들려오지 않았다. 경기는 1-1 무승부로 종료됐다.




황덕연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김준호 이혼전 "아이 없으니 기...
김준호의 협의 이혼 소식이 전해지며 과거 한 방송에서 전 아...
기사이미지
신구 "'윤식당2' 박서준과 나오...
'비밥바룰라' 신구가 '윤식당2' 출연이 무산된 이유를 털어놨...
기사이미지
'오늘도 스웩', 나영석 '신서유...
‘오늘도 스웩’이 XtvN만의 차별점을 가진 새로운 힙합 프로...
기사이미지
정현, 조코비치 잡고 호주오픈 ...
정현이 한국 테니스의 역사를 새로 썼다. 세계적인 스타 노박 ...
기사이미지
조정석 "난 천재 아닌 노력파 ...
'투깝스' 조정석이 연기 천재라는 수식어에 대한 자신의 생각...
기사이미지
전태수 추모글 삭제, 조민아를 ...
조민아 우울증으로 세상을 등 진 배우 전태수를 향한 추모글을...

오늘의 핫 클릭ad

SK매직슈퍼정수기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