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 유소년, 프랑스 리옹 연수…인재 육성 위한 노하우 구축

입력2018.09.12 11:49 최종수정2018.09.12 11:49
기사이미지
전북 유소년 팀 / 사진= 전북현대 제공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정성래 기자] 전북현대모터스축구단(단장 백승권)의 글로벌 인재 발굴 및 육성을 위한 백년대계 사업은 계속된다.

전북의 유소년 이광현 코치(금산중)와 U-12 박범휘 코치를 비롯해 영생고(U-18) 1학년 이민혁, 노윤상, 이성민, 이주성, 이지훈과 금산중(U-15) 1학년 구도빛, 정재훈, 황승준 선수가 오는 14일 프랑스 명문 올림피크 리옹으로 떠난다.

지난 2013년 친선 경기를 시작으로 6년째 올림피크 리옹과 교류를 맺고 있는 전북현대는 올해도 유소년들의 기량 증진을 위해 역대 최다인 8명의 선수에게 5주간(09.14~10.18) 연수를 실시한다.

전북 코치 및 선수들은 5주간 리옹 유소년 센터에서 훈련을 비롯해 모든 생활 일정을 리옹 선수들과 함께하며 이들의 선진 축구 노하우를 전수 받는다.

전북현대는 향후에도 전북의 미래를 위해 유소년 인재 발굴 및 육성 정책을 적극 펼쳐나고 전북만의 유소년 노하우를 구축할 계획이다.

영생고 이민혁 선수는 "선배들의 리옹 연수 이후 달라진 모습을 보면서 무엇을 보고 배웠는지 꼭 가고 싶었다"며 "내가 가진 장점을 리옹 선수들과 비교해보고 단점은 극복하는 시간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연수에 지도자로 참여하는 전북출신 이광현 코치는 "매년 시행되고 있는 유소년 지도자와 선수들의 리옹 연수는 전북 유소년만의 큰 자산이 되고 있다"며 "선수들과 5주간 많은 것을 경험하고 더 성장해서 오겠다"고 말했다.




정성래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마이크로닷 부모 사기설, 빠른 ...
가수 마이크로닷이 온라인 커뮤니티에 확산된 사기설과 관련해...
기사이미지
'국가부도의 날' 절망스러웠던 ...
너무도 절망스럽고 원통했던 국가부도 위기에 직면한 사람들의...
기사이미지
판빙빙 중국 공산당 입장 옹호...
탈세 논란 이후 망명설, 납치설 등의 소문에 휩싸인 중국 톱스...
기사이미지
봉사활동 조작의혹 안바울, 대...
대한유도회가 병역특례 봉사활동 조작 의혹을 받고 있는 국가...
기사이미지
['제3의 매력' 종영] 작가 필력...
'제3의 매력'이 뒷심을 잃고 휘청이더니 결국 찝찝함 속에 막...
기사이미지
'그것이 알고싶다' 故 강슬기, ...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 무참히 살해당한 강슬기 씨 사건이 대...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