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광에 빠진 베트남 "박항서와 아이들이 베트남을 자랑스럽게 했다"

입력2018.12.07 09:17 최종수정2018.12.07 09:17
기사이미지
박항서 감독 / 사진=스포츠투데이DB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박항서 감독과 아이들이 베트남을 자랑스럽게 만들었다"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대표팀은 6일(한국시간) 베트남 하노이의 미딘 국립 경기장에서 열린 2018 아세안축구연맹(AFF) 스즈키컵 준결승 2차전에서 필리핀을 2-1로 제압했다.

1차전에서 2-1로 승리했던 베트남은 2차전에서도 응우옌 꽝하이와 응우옌 꽁프엉의 연속골로 필리핀을 격파하며 결승행 티켓을 손에 넣었다. 필리핀은 영패를 모면한 것에 만족해야 했다.

박항서 감독이 전한 또 한 번의 승전보에 베트남은 열광의 도가니가 됐다. 베트남 익스프레스 인터내셔널은 7일 "베트남이 결승전에 진출하면서 온 나라가 빨갛게 물들었다"면서 "필리핀전 승리로 베트남 전역에 금성홍기(베트남 국기)가 펄럭였다. 박항서 감독과 아이들이 베트남을 자랑스럽게 했다"고 전했다.

박항서 감독은 경기 뒤 기자회견에서 "베트남이 10년 만에 다시 스즈키컵 결승전에 진출했다. 우리를 응원하는 팬들을 위한 당연한 보상"이라면서 "선수들에게 감사함을 전하고 싶다. 그들은 경기에서 최선을 다했다"고 소감을 전했다.

필리핀을 지휘한 스벤-고란 에릭손 감독은 "베트남은 젊고 우수한 선수들이 있는 가장 강력한 팀"이라면서 "베트남이 스즈키컵에서 우승할 가능성이 높다"고 평가했다.

한편 베트남은 말레이시아와 오는 11일과 15일 홈 앤드 어웨이 방식으로 결승전을 치른다.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마이크로닷 부모, 적색수배 결...
래퍼 마이크로닷의 부모 신모 씨 부부에게 인터폴의 적색수배...
기사이미지
차은우 "임수향과 6시간 동안 ...
'해피투게더4' 그룹 아스트로 멤버이자 배우 차은우가 임수향...
기사이미지
'2018 어워즈' 올해의 인터뷰이...
늘 그랬듯 2018년 역시 연예계는 분주하게 굴러갔다. 눈부신 ...
기사이미지
MLB.com "강정호, 기량 되찾는...
강정호(피츠버그 파이어리츠)가 미국 현지로 부터 여전한 기대...
기사이미지
박성광 "한혜진 초6 때 168cm? ...
‘인생술집’ 임하룡 김준호 박성광이 한혜진에 대해 말했다. ...
기사이미지
도전이 행복인 도경수, 이번 도...
"제게 도전은 행복이에요. 지금 제 나이 때 경험하기 어려운 ...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