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남자배구, '강적' 이란에 0-3 완패…대회 2연패

입력2017.08.12 00:14 최종수정2017.08.12 00:14
기사이미지
한국 남자배구대표팀 / 사진= 아시아배구연맹 제공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황덕연 기자] 대한민국 남자배구 대표팀이 이란을 넘지 못했다.

한국은 11일 이란 아르다빌에서 펼쳐진 2018 세계배구선수권대회 아시아 지역 예선 A조 두 번째 경기에서 이란에 세트스코어 0-3(10-25, 25-27, 18-25)으로 무릎을 꿇었다.

전날 경기에서 카타르에게 2-3으로 역전패를 당한 한국은 '강적' 이란을 맞아 고군분투했지만 실력 차를 극복하지 못했다.

한국은 1세트부터 고전했다. 한국은 시종일관 끌려가는 경기를 펼친 끝에 10-25, 무려 15점 차 패배를 당했다.

한국은 2세트 상대 범실을 틈타 3-0으로 리드를 잡았다. 한국은 9-8까지 리드하며 분위기를 가져왔다. 한국은 경기 후반 24-23으로 역전을 일궈내며 승리를 잡는 듯 했으나 결국 25-26으로 2세트 마저 내주고 말았다.

3세트 역시 이란의 우위였다. 한국은 시종일관 날아드는 이란의 공격을 막아내지 못하며 주도권을 내줬고, 결국 7점 차로 패배하며 경기를 마쳤다.

한편 한국은 13일 오후 8시(한국시간) 중국과 맞대결을 앞두고 있다.


황덕연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배용준 박수진 둘째임신, 소망...
배용준 박수진 부부가 결혼 2년 만에 둘째 임신 소식을 전하며...
기사이미지
송선미, 수척해진 모습으로 남...
배우 송선미가 불의의 사고로 사망한 남편 고 씨의 마지막을 ...
기사이미지
"탑이 먼저 대마 권유" 한서희 ...
그룹 빅뱅의 탑과 함께 대마를 흡연한 혐의로 기소된 연습생 ...
기사이미지
박지성·이동국에 웃고, 다에이...
9회 연속 월드컵 진출 여부를 결정짓는 운명의 시간이 다가오고...
기사이미지
표창원 "문재인 유세현장서 댄...
표창원이 유세현장에서 화제가 된 댄스 탓에 당에서 전화를 받...
기사이미지
'혹성탈출' 스턴트맨, '하트시...
'혹성탈출: 종의 전쟁'에서 유인원을 연기한 배우 테리 노타리...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