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영 27득점' 흥국생명, GS칼텍스 누르고 새해 첫 경기 승리

입력2018.01.03 19:32 최종수정2018.01.03 19:40
기사이미지
이재영 / 사진=KOVO 제공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황덕연 기자] 흥국생명이 새해 첫 경기서 승리를 거뒀다.

흥국생명은 3일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17-2018 V-리그 여자부 GS칼텍스와의 경기에서 세트스코어 3-2(25-16, 25-18, 17-25, 21-25, 15-13)로 승리했다. 이로써 흥국생명은 5승12패(승점 19)를 기록했다. GS칼텍스는 7승10패(승점 17)로 최하위를 벗어나지 못했다.

이날 흥국생명 이재영은 27득점을 터뜨리며 만점 활약을 펼쳤다. 크리스티나 역시 21득점으로 제 몫을 다했다.

흥국생명은 1,2세트를 가져가며 먼저 앞서갔다.

흥국생명은 1세트 4-3 상황서 크리스티나의 4연속 서브 득점과 신연경의 오픈 공격 등을 묶어 10-3으로 격차를 벌렸다. 흥국생명은 이재영이 득점포를 가동하는 가운데 조송화, 정시영도 득점 행렬에 가담하며 여유로운 리드를 유지한 채 1세트를 마무리했다. 흥국생명은 2세트 역시 이재영과 크리스티나의 화력이 불을 뿜었고, 25-18로 GS칼텍스를 제압했다.

그러나 3세트부터 GS칼텍스의 반격이 시작됐다. GS칼텍스는 무서운 기세로 두 세트를 내리 따내며 경기를 5세트까지 끌고 갔다.

GS칼텍스는 3세트 5-5 동점 상황서 상대 범실과 김유리의 속공, 문명화의 서브 득점, 듀크의 백어택을 앞세워 11-5로 달아났다. 기세가 오른 GS칼텍스는 강소휘가 퀵오픈에 이어 백어택도 성공시키며 주도권을 잡았고, 3세트를 승리로 매조지 했다. GS칼텍스 4세트 표승주, 듀크의 활약으로 17-10을 만들며 승기를 잡았다. GS칼텍스는 세트 막판 4연속 실점을 허용하며 잠시 흔들렸으나, 상대가 치명적인 서브 범실을 기록하며 4세트를 가져왔다.

5세트로 향한 양 팀의 승부에서 최후에 웃은 쪽은 흥국생명이었다. 흥국생명은 세트 막판까지 GS칼텍스와 치열한 접전을 펼쳤으나, 이재영이 맹활약하며 경기를 승리로 마쳤다.

경기는 흥국생명의 승리로 종료됐다.




황덕연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여배우 사망원인, 남녀 혼숙하...
여배우 사망원인과 관련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16일 방송된 ...
기사이미지
양정원, 성인사이트 몰카 사진 ...
'연남동 539' 양정원이 몰카(몰래 카메라) 범죄의 표적이 됐다...
기사이미지
여배우 뺨때린 김기덕, 500만원...
김기덕 감독이 영화 촬영 중 여배우 A를 폭행한 혐의에 대해 ...
기사이미지
손흥민, 英 매체 선정 파워 랭...
손흥민(토트넘)이 영국 현지 매체가 선정하는 파워 랭킹에서 전...
기사이미지
"배현진 거취? 본인 뜻과 회사 ...
MBC 최승호 사장이 배현진 아나운서의 거취에 대해 언급했다. ...
기사이미지
성현아 "성매매, 찢기고 찢겨" ...
배우 성현아가 무죄 판결을 받고 7년 만에 브라운관으로 돌아...

오늘의 핫 클릭ad

SK매직슈퍼정수기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