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영 27득점' 흥국생명, GS칼텍스 누르고 새해 첫 경기 승리

입력2018.01.03 19:32 최종수정2018.01.03 19:40
기사이미지
이재영 / 사진=KOVO 제공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황덕연 기자] 흥국생명이 새해 첫 경기서 승리를 거뒀다.

흥국생명은 3일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17-2018 V-리그 여자부 GS칼텍스와의 경기에서 세트스코어 3-2(25-16, 25-18, 17-25, 21-25, 15-13)로 승리했다. 이로써 흥국생명은 5승12패(승점 19)를 기록했다. GS칼텍스는 7승10패(승점 17)로 최하위를 벗어나지 못했다.

이날 흥국생명 이재영은 27득점을 터뜨리며 만점 활약을 펼쳤다. 크리스티나 역시 21득점으로 제 몫을 다했다.

흥국생명은 1,2세트를 가져가며 먼저 앞서갔다.

흥국생명은 1세트 4-3 상황서 크리스티나의 4연속 서브 득점과 신연경의 오픈 공격 등을 묶어 10-3으로 격차를 벌렸다. 흥국생명은 이재영이 득점포를 가동하는 가운데 조송화, 정시영도 득점 행렬에 가담하며 여유로운 리드를 유지한 채 1세트를 마무리했다. 흥국생명은 2세트 역시 이재영과 크리스티나의 화력이 불을 뿜었고, 25-18로 GS칼텍스를 제압했다.

그러나 3세트부터 GS칼텍스의 반격이 시작됐다. GS칼텍스는 무서운 기세로 두 세트를 내리 따내며 경기를 5세트까지 끌고 갔다.

GS칼텍스는 3세트 5-5 동점 상황서 상대 범실과 김유리의 속공, 문명화의 서브 득점, 듀크의 백어택을 앞세워 11-5로 달아났다. 기세가 오른 GS칼텍스는 강소휘가 퀵오픈에 이어 백어택도 성공시키며 주도권을 잡았고, 3세트를 승리로 매조지 했다. GS칼텍스 4세트 표승주, 듀크의 활약으로 17-10을 만들며 승기를 잡았다. GS칼텍스는 세트 막판 4연속 실점을 허용하며 잠시 흔들렸으나, 상대가 치명적인 서브 범실을 기록하며 4세트를 가져왔다.

5세트로 향한 양 팀의 승부에서 최후에 웃은 쪽은 흥국생명이었다. 흥국생명은 세트 막판까지 GS칼텍스와 치열한 접전을 펼쳤으나, 이재영이 맹활약하며 경기를 승리로 마쳤다.

경기는 흥국생명의 승리로 종료됐다.




황덕연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황교익 "백종원 저격 NO, 논쟁 ...
맛칼럼니스트 황교익이 백종원과의 설전에 대한 심경을 밝혔다...
기사이미지
마이크로닷 부모, 22억 변제 책...
래퍼 마이크로닷 부모가 22억의 빚을 갚겠다고 선언했던 것과 ...
기사이미지
'2018 어워즈' 올해의 인터뷰이...
늘 그랬듯 2018년 역시 연예계는 분주하게 굴러갔다. 눈부신 ...
기사이미지
MLB.com "강정호, 기량 되찾는...
강정호(피츠버그 파이어리츠)가 미국 현지로 부터 여전한 기대...
기사이미지
박성광 "한혜진 초6 때 168cm? ...
‘인생술집’ 임하룡 김준호 박성광이 한혜진에 대해 말했다. ...
기사이미지
도전이 행복인 도경수, 이번 도...
"제게 도전은 행복이에요. 지금 제 나이 때 경험하기 어려운 ...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