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휘, 세이프웨이 오픈 3R 공동 55위…강성훈 공동 68위

입력2017.10.08 10:41 최종수정2017.10.08 10:41
기사이미지
김민휘 / 사진=IMG 제공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김민휘가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개막전 세이프웨이 오픈 3라운드에서 공동 55위로 밀려났다.

김민휘는 8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나파밸리의 실버라도 리조트 앤드 스파노스(파72)에서 열린 대회 3라운드에서 버디 3개를 잡았지만, 보기 3개, 더블 보기 1개를 기록하며 2오버파 74타에 그쳤다.

중간합계 3언더파 213타를 기록한 김민휘는 공동 55위에 이름을 올렸다. 하루 만에 무려 32계단이나 내려앉았다.

김민휘는 2번 홀에서 보기를 기록하며 불안한 출발을 했다. 이후 3번 홀과 5번 홀 징검다리 버디로 분위기를 바꾸는 듯 했지만, 7번 홀 보기와 9번 홀 더블 보기로 급격히 무너졌다. 이후 13번 홀에서도 보기를 범했지만, 14번 홀 버디로 만회하며 2타를 잃은 채 3라운드를 마쳤다.

강성훈 역시 3라운드에서 3타를 잃어, 중간합계 이븐파 216타로 공동 68위까지 밀려났다.

한편 타일러 던컨(미국)은 중간합계 14언더파 202타로 단독 선두를 유지했다. 체선 헤들리(미국)가 13언더파 203타로 던컨의 뒤를 바짝 추격했다.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닐로 사태' SNS 마케팅으로 차...
닐로 역주행에 대한 의심의 바람에 가요계를 비롯해 문화체육...
기사이미지
김희애 "연년생 두 아들, 식사 ...
'미운우리새끼' 김희애가 두 아들 육아 달인 면모를 뽐냈다. ...
기사이미지
고두심 "제주도=고두심? 어린 ...
'집사부일체'에서 고두심이 제주도 대표 타이틀을 뺏겼다고 밝...
기사이미지
러시아서 웃겠다던 손흥민, 아...
러시아 월드컵에서는 웃겠다던 손흥민이 약속을 지키지 못했다...
기사이미지
강형욱, 아들 주운과 '슈돌' 첫...
'개통령' 강형욱이 '슈돌'에 아들 주운과 함께 첫 등장을 했다...
기사이미지
황교익 "故 김종필 징글징글, ...
'수요미식회' 출연 중인 맛 칼럼니스트 황교익이 김종필 전 국...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