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스페셜]가장 짧은, 그러나 가장 높은…한국 女 쇼트트랙, 500m서 또 눈물

입력2018.02.14 07:30 최종수정2018.02.14 07:30



[스포츠투데이 정성래 기자] 한국 여자 쇼트트랙이 500m 정복에 다시 한 번 실패했다. 역대 올림픽에서 한국이 단 한번도 1위에 오르지 못했던 여자 500m는 이번에도 시상대에 한국의 자리를 내주지 않았다.

최민정은 13일 강릉 아이스아레나에서 열린 2018 평창올림픽 쇼트트랙 여자 500m 결승에서 두 번째로 결승선을 통과했으나 실격 처리됐다. 그토록 기다렸던 한국의 쇼트트랙 여자 500m 정복은 4년 뒤를 기약하게 됐다.

아쉬웠다. 최민정은 킴 부탱(캐나다)의 극심한 견제 속에서도 집중력을 잃지 않았다. 마지막 코너에서 질주해 스케이트날을 내민 최민정은 약 22cm 차이로 아쉽게 2위로 결승선을 통과했다. 최민정은 기쁨을 나눴으나 심판진은 최민정의 실격을 발표했다.

한국은 유독 여자 500m에서 약한 모습을 보였다. 1992년 알베르빌 동계올림픽부터 26년 간 단 2개의 메달을 가져오는데 그쳤다. 1998 나가노 동계올림픽의 전이경, 2014 소치 동계올림픽의 박승희가 따낸 2개의 동메달이 전부다. 때문에 한국 쇼트트랙 대표팀은 칼을 갈고 안방에서 열리는 대회에서 500m 정복에 나섰다. 그러나 아쉬운 판정으로 아쉬움을 삼켰다.




정성래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영화감독 A, 성희롱 논란…신인...
영화감독 A씨가 성희롱 논란에 휩싸였다. A 감독은 최근 영화...
기사이미지
성추행 폭로에 "기억이 안나.....
김소희가 배우 홍선주 폭로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지난 19일...
기사이미지
바비의 눈치 없는 '알 게 뭐야,...
'라디오스타' 바비가 "취미는 디스 특기는 눈치 안 보기"라는 ...
기사이미지
남자 팀추월, 올림픽 2연속 은...
한국이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팀추월에서 새로운 메달밭을 일궜...
기사이미지
민유라 "의상 끈 풀렸을 때 속...
민유라 선수가 의상 사고 당시를 회상했다. 21일 방송된 JTBC...
기사이미지
"이윤택, 강제로 속옷까지 다 ...
자신을 전 극단 연희단거리패 단원이라고 밝힌 익명의 배우 A...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