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체육회, 평창올림픽 코리아하우스서 '한국의 밤' 개최

입력2018.02.14 08:42 최종수정2018.02.14 08:42
기사이미지
사진=대한체육회 제공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대한체육회(회장 이기흥)가 13일(화) 오후 6시30분 강릉 올림픽파크 내 위치한 코리아하우스에서 한국의 밤을 개최했다.

한국의 밤은 2018평창동계올림픽을 맞아 한국을 방문한 IOC, NOC, IF 등 국제 스포츠 단체 소속 인사에게 한국을 홍보하고 스포츠를 통한 상호 교류를 실천하기 위해 마련된 외교의 장이다.

이날 행사에는 도종환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이희범 2018평창동계올림픽조직위원회 위원장, 토마스 바흐 IOC 위원장, 반기문 IOC 윤리위원장, 김지용 대한민국 선수단장, 이기흥 대한체육회장 등 국내·외 스포츠 인사 180여명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한국의 밤 행사는 칵테일 리셉션 및 오프닝 공연을 시작으로 이기흥 대한체육회장의 개식사, 유승민 IOC 위원의 환영사, 토마스 바흐 IOC 위원장의 축사, 반기문 IOC 윤리위원장, 이희범 평창조직위 위원장, 도종환 장관의 건배제의 순으로 진행되었다. 또한, 행사에 참석한 국내·외 스포츠 인사들이 자리한 가운데 한국 고유의 미를 보여주는 화려한 LED 퍼포먼스의 '생동감' 오프닝 공연과 축연무, 부채춤, 설장고 등 단아하면서도 역동적인 한국 무용의 아름다움을 담은 ‘무브 코리아’ 축하 공연이 진행되어 깊은 감동을 남겼다.

이기흥 회장은 개회사를 통해 "전 세계에 평화의 가치를 전하는 올림픽 정신에 입각한 남북한 개·폐회식 공동입장과 여자 아이스하키 단일팀 구성은 전 세계인의 이목을 평창동계올림픽에 집중시키고 있다"며 "이러한 성과가 나올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으신 토마스 바흐 IOC 위원장을 비롯한 관계자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를 표한다"고 인사를 전하는 한편, "평창동계올림픽 기간 동안 코리아하우스가 모든 참가국 여러분이 한국의 문화를 경험하고 스포츠 민간 교류를 실현할 수 있는 장이 되길 바란다"고 기원했다.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조정석 양지원부터 나영석 정유...
방송 종사자들을 상대로 하는 각종 지라시에 관계자들이 홍역...
기사이미지
서인영 컴백, 소리바다 "10...
가수 서인영이 컴백한다. 서인영의 소속사 소리바다는 18일 "...
기사이미지
'창궐' 현빈 "내가 장동건 추천...
배우 현빈이 '창궐'에서 호흡을 맞춘 장동건을 언급했다. 18...
기사이미지
류현진, 다저스 WS 진출 확정지...
'빅게임 피처' 류현진(LA 다저스)이 올 시즌 가장 중요한 등판...
기사이미지
탕웨이, 김태용 감독·딸과 다...
중국 배우 탕웨이가 가족과 다정한 일상을 공개했다. 탕웨이...
기사이미지
'돌잔치' 레게 강 같은 평화의 ...
듀오 레게 강 같은 평화(레강평, 스컬 하하)가 레게의, 레게에...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