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 톡톡]박승희 "마지막 올림픽…응원해 준 모두에게 감사"

입력2018.02.15 08:51 최종수정2018.02.15 08:51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마지막 올림픽 레이스를 마친 박승희가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박승희는 14일 오후 강원도 강릉 스피드스케이팅경기장에서 열린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1000m에 출전해 1분16초11을 기록, 16위에 올랐다.

박승희는 쇼트트랙에서 올림픽 금메달 2개, 동메달 3개를 따낸 스타플레이어다. 특히 2014 소치에서는 2관왕에 오르며 전성기를 누리기도 했다. 소치 이후 스피드스케이팅으로 전향한 박승희는 평창 올림픽까지 출전하며 두 종목에서 올림픽 무대를 밟는 진기록의 주인공이 됐다.

박승희는 15일 자신의 SNS를 통해 "오늘 나의 마지막 올림픽이 응원해주시는 많은 분들의 함성 속에서 마무리 됐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박승희는 "전향을 하며 성적이 쇼트트랙보다 좋지 않다고 안 좋은 소리도 많이 들었고 후회도 정말 많이 했었다"면서 "물론 쇼트트랙으로 올림픽에 출전했다면 조금 더 나은 성적으로 많은 분들에게 더 많은 기쁨을 드렸을 수도 있다. 하지만 전향이라는 길을 선택했고, 어찌 보면 무모할 수도 있었던 도전에 큰 응원을 보내주신 많은 분들께 정말 감사드린다"고 인사를 전했다.

박상희는 또 "오늘 경기장에서 응원해주신 많은 분들의 함성 덕분에 가슴이 벅차고 뭉클했다"면서 "조건 없이, 바라는 것 없이 오로지 저의 도전을 멋지게 봐주시고 응원해주신 모든 분들께 정말 다시 한 번 고맙고 감사하다. 그 덕분에 스피드스케이팅으로도 올림픽에 올 수 있었던 것 같다"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박승희는 "두 종목에서 처음으로 올림픽에 참가한 선수로 남을 수 있어 정말 행복하다. 앞으로도 좋은 기운과 마음을 드렸으면 좋겠다. 정말 감사하다"고 다시 한 번 고마움을 전했다.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프리미엄 정보ad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탈큡하자" 세상 모두가 ...
위기다. 큐브엔터테인먼트(이하 큐브)가 주체하지 못할 악재에...
기사이미지
'독립유공자 후손' 박환희·홍...
배우 홍지민, 이정현, 박환희 등이 제73주년 광복절 경축식을 ...
기사이미지
'아는 와이프' 지성, 치매 앓는...
'아는 와이프' 지성이 한지민 어머니를 만났다. 15일 방송된 ...
기사이미지
김학범호, 아시안게임 2연패 시...
김학범호가 아시안게임 2연패를 향한 시동을 건다. 김학범 감...
기사이미지
문천식 "연매출 300억 쇼호스트...
'1대100'에서 코미디언 문천식이 쇼호스트로 성공한 비결을 밝...
기사이미지
'눈길'부터 '덕혜옹주' '박열'...
영화 '눈길'을 비롯해 광복절 특선 영화가 안방을 찾아온다. ...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