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뉴질랜드와 데이비스컵 격돌 "첫날 단식 중요"

입력2018.09.12 14:29 최종수정2018.09.12 14:29
기사이미지
한국 테니스 대표팀 / 사진=대한테니스협회 제공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한국과 뉴질랜드의 테니스 국가대항전인 데이비스컵 아시아오세아니아 지역 1그룹 플레이오프 2회전이 14일과 15일 경북 김천실내테니스장에서 열린다. 이에 앞서 12일 양국 공식 기자회견이 각각 열렸다.

대한민국 대표팀 정희성 감독은 "첫날 두 단식이 매우 중요하다"며 "단식에서 최소 3승을 거둬야 1그룹에 잔류할 수 있다"고 말했다. 정 감독은 이번 대회의 중요성에 대해 "이기면 1그룹에 남아 내년에 월드그룹 예선전에 출전할 기회가 있지만 지면 2그룹에서 모두 이겨 월드그룹 예선 출전권을 확보하는데 배의 힘을 기울여야 한다"고 말했다.

정 감독은 "뉴질랜드 단식 1번 주자 루빈 스태덤보다 그랜드슬램 복식에서 결승도 가는 마이클 비너스의 단식 기량이 뛰어나다"며 "마이클을 이겨야 승산이 있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뉴질랜드 알리스터 헌트 감독은 "아직 어떤 선수를 단식에 기용할 지 미정이다. 연습하는 것과 컨디션을 보고 결정하겠다"며 "금요일 경기가 기대된다"고 말해 첫날 두 단식의 승패가 중요함을 인식하고 있다.

한국팀 단식 주자로 뛸 예정인 이덕희는 "이번 대회 정현과 권순우가 출전 못해 아쉽지만 최선을 다해 승리하는데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덕희는 루빈 스태덤과 그동안 세번 싸워 세번 모두 이겨 강한 면모를 보이고 있다.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서지혜 "'하트시그널2' 임현주...
배우 서지혜가 '하트시그널2' 출연자 임현주 송다은과의 인연...
기사이미지
엑소·방탄소년단·워너원 "보...
풍성한 한가위가 찾아왔다. 주말까지 5일간 달콤한 '꿀' 휴식...
기사이미지
'미녀의 야수'부터 '염력'까지...
추석 연휴 첫째 날,휴머니즘이 돋보이는 영화들이 안방 문을 ...
기사이미지
'멀티히트' 최지만, TOR전 2안...
최지만(탬파베이 레이스)이 멀티히트를 기록하며 팀 승리를 이...
기사이미지
이영애·박찬호를 안방에서 만...
지상파 3사(KBS MBC SBS)가 민족 대명절 추석을 맞아 2018년에...
기사이미지
MBC, 명절 대표 '아육대'부터 ...
MBC는 짧은 추석 연휴에도 기존에 명절마다 선보였던 특집 프...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