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20 월드컵]아르헨티나 우베다 감독, "예선 시련, 우린 강해졌다"

입력2017.05.19 17:16 최종수정2017.05.19 17:16
기사이미지
아르헨티나 클라우디오 우베다 감독(왼쪽에서 두 번째), 잉글랜드 폴 심프슨 감독(오른쪽에서 두 번째) / 사진= 스포츠투데이 DB
원본보기

[전주=스포츠투데이 정성래 기자]"시련을 겪어 보다 강해졌다."

아르헨티나 클라우디오 우베다 감독이 힘겨운 예선 여정을 거쳐 온 만큼 본선에서 더 좋은 모습을 보여줄 것이라고 다짐했다.

FIFA(국제축구연맹) U-20 월드컵 2017서 한국과 함께 A조에 속한 아르헨티나의 우베다 감독이 첫 경기 잉글랜드전을 앞두고 대회에 임하는 각오를 밝혔다.

우베다 감독은 "본선 진출을 하는 데 힘들었다. 에콰도르전에서 어려웠다. 우루과이가 우승을 해 이득을 봤다. 시련을 겪어서 보다 더 강해질 거라 본다"라며 힘든 과정을 통해 온 본선에서 더 강한 아르헨티나로 거듭나겠다는 뜻을 전했다.

그는 역사적으로 경쟁 관계에 있는 잉글랜드에 대해 "그런 역사가 있다는 것을 인정한다. 경쟁을 펼치겠지만 좋은 경기가 될 것이다"라고 밝혔다.

우베다 감독은 예상 성적에 대해 "같은 조 팀들이 비슷한 전력을 가지고 있다. 첫 경기를 잘 해야 한다"라며 즉답을 피했다.

한편 그는 한국의 전력에 대해 "한국을 알고 있다. 전술적으로 어떻게 대응하는지 최근에 지켜봤다. 홈 이점도 있다. 분명히 이점이 있을 것"이라며 홈 어드밴티지를 조심하겠다고 말했다.


정성래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최시원 반려견, 한일관 대표 물...
슈퍼주니어 최시원이 한일관 대표 사망 사건과 관련해 사과글...
기사이미지
윤정수 "고정 욕심나도 욕받이 ...
윤정수가 고정 출연 욕심을 밝혔다. 21일(토) 방송되는 JTBC ...
기사이미지
"동안 손지창, 오연수 아들인 ...
배우 손지창이 동안 외모로 오연수의 ‘아들’로 오해 받는 헤...
기사이미지
'4홈런' 오재일, 플레이오프 4...
홈런 4방을 터뜨린 오재일(두산 베어스)이 플레이오프 4차전 M...
기사이미지
'오상진 아내' 김소영 MBC 퇴직...
오상진 아내 김소영 MBC 전 아나운서가 마포구에 서점을 오픈...
기사이미지
설리 단발펌 깜짝 변신 "내가 ...
설리가 단발펌으로 이미지를 변신했다.설리는 10월 21일 자신...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