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무대 첫 승' 박성현, 우승상금 10억2000만원 '대박'

입력2017.07.17 09:21 최종수정2017.07.17 09:21
기사이미지
박성현 / 사진= 세마스포츠마케팅 제공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남달라' 박성현이 미국 무대 첫 승과 함께 거액의 우승 상금까지 손에 쥐었다.

박성현은 17일(한국시간) 미국 뉴저지주 베드미니스터의 트럼프 내셔널 골프 클럽(파72/6732야드)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시즌 세 번째 메이저대회 US 여자오픈에서 최종합계 11언더파 277타로 정상에 등극했다.

미국 진출 이후 우승과 인연을 맺지 못했던 박성현은 미국 무대 첫 승을 메이저대회 우승으로 장식하는 기염을 토했다. 또한 우승 트로피와 더불어 90만 달러(약 10억2000만원)의 우승 상금까지 손에 쥐게 됐다.

이번 대회 전까지 박성현은 13개 대회에서 55만636달러(약6억2000만원)를 벌어 들였다. 하지만 US 여자오픈 한 대회를 통해 지난 13개 대회보다 35만 달러나 많은 수입을 거두게 됐다. 상금 규모가 큰 메이저대회 우승 덕분에 가능한 일이다.

반면 아마추어 최혜진은 9언더파 279타로 단독 2위에 올랐지만, 54만 달러의 준우승 상금을 놓쳤다. 아마추어 신분으로 대회에 출전한 선수에게는 상금이 주어지지 않는다.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ST이슈]김부선 하태경 이틀만 ...
김부선 하태경 화해했다. 두 사람은 이틀 만에 서로를 향한 오...
기사이미지
이영자 "KBS 파업 후 돈 없...
'밥블레스유' 최화정, 송은이가 네 여자의 관계에 대해 말했다...
기사이미지
이경규 딸 이예림 연기 시작 &q...
방송인 이경규의 딸 이예림이 피데스 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
기사이미지
통한의 PK 실점' 한국, 스웨덴...
한국이 페널티킥에 울었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
기사이미지
[스투상반기결산] '흑역사' 남...
MBC 드라마가 파업의 여파에서 벗어나 반등에 성공할 수 있을...
기사이미지
[스투상반기결산] KBS 드라마, ...
2018년 상반기 KBS 드라마국이 쾌조의 시청률 이어달리기에 성...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