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건희 회장, IOC 위원 사퇴…한국 위원 유승민만 남았다

입력2017.08.12 09:30 최종수정2017.08.12 09:30
기사이미지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투병 중인 삼성그룹 이건희 회장이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직에서 물러났다.

IOC는 11일(현지시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이건희 회장의 가족으로부터 더 이상 이 회장을 IOC 위원으로 간주하지 말아 달라는 요청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 회장이 그동안 전적으로 올림픽 운동에 헌신했다"고 설명한 IOC는 "투병으로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이 회장의 가족들과 함께 하겠다"고 전했다.

이건희 회장은 지난 1996년 처음 IOC 위원으로 선출된 뒤, IOC 문화위원회와 재정위원회에서 활동했다. 2018 평창 올림픽 유치에도 힘을 보탰다.

IOC 위원의 정년은 80세이다. 이 회장은 2020년까지 IOC 위원으로 활동할 수 있었다. 하지만 2014년 급성 심근경색으로 쓰러진 이후 투병이 3년째 이어지면서, 결국 IOC 위원직에서 내려오게 됐다.

이건희 회장의 사퇴로 한국의 IOC 위원은 유승민 위원만이 남게 됐다.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MBC뉴스 새 얼굴 손정은, 파업 ...
손정은 아나운서가 ‘뉴스데스크’ 앵커가 된 가운데 과거 파...
기사이미지
김혜선 “고액체납자 억울..14...
배우 김혜선이 세금 체납 논란에 억울한 심경을 표했다. 국...
기사이미지
'송선미 남편 청부살인' 혐의 ...
배우 송선미 남편의 살인을 교사한 혐의 등으로 재판에 넘겨진...
기사이미지
두산, 린드블럼과 총액 145만 ...
조쉬 린드블럼이 두산 베어스에 새로운 둥지를 틀었다. 두산...
기사이미지
“무거운 소재도 유쾌하게” ‘...
‘1급기밀’ 무거운 소재를 너무 무겁지 않게 풀어낸 故 홍기...
기사이미지
"1년 간 '나쁜파티'만 생각...
박진영의 '나쁜파티'는 역시 나빴다. 지난 8일부터 10일까...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