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NLCS 로스터 합류도 힘들 듯

입력2017.10.13 09:33 최종수정2017.10.13 09:33
기사이미지
류현진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내셔널리그 챔피언십시리즈(NLCS, 7전4선승제)에서도 류현진(LA 다저스)의 모습을 보기는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

다저스는 오는 15일부터 워싱턴 내셔널스 또는 시카고 컵스와 내셔널리그 왕좌를 다툰다. 내셔널리그 디비전시리즈(NLDS, 5전3선승제)에서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를 상대로 3연승을 거둔 다저스는 NLCS에 선착, 워싱턴-컵스의 승자를 기다리고 있다.

류현진은 NLDS 로스터에서 제외됐음에도 팀과 동행하며 NLCS 진출의 기쁨을 함께 했다. 만약 다저스 선발진에 이상이 생긴다면, 류현진이 NLCS 로스터에 새로 포함될 1순위 선수이기 때문이다.

하지만 NLDS에 이어 NLCS에서도 류현진의 모습을 보기는 어려운 전망이다. NLDS에 선발로 등판한 클레이튼 커쇼와 리치 힐, 다르빗슈 유가 컨디션에 큰 이상이 없고, 알렉스 우드는 시리즈가 3차전에서 끝나면서 등판할 기회조차 얻지 못했다. 때문에 NLCS에서도 선발진에 큰 변동이 없을 가능성이 높다.

현지의 시각 역시 마찬가지다. 엠엘비닷컴의 다저스 전담기자 켄 거닉은 자신의 SNS를 통해 "좌완 불펜 루이스 아빌란이 아마도 유일한 로스터 변화일 것"이라고 예상했다.

한편 다저스의 데이브 로버츠 감독은 NLCS 1차전 선발투수로 클레이튼 커쇼, 4차전 선발투수로 알렉스 우드를 예고했다. 다만 2-3차전 선발투수는 아직 결정하지 않았다. 힐과 다르빗슈의 등판 순서를 고민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1박 2일'이 '구탱이형' 故 김...
"시도 때도 없이 그리워요." 지난해 11월 배우 故김주혁의 비...
기사이미지
'글래머 여신' 설인아, 두산 홈...
배우 설인아가 두산 베어스의 홈경기에서 명품 개념 시구를 선...
기사이미지
[개봉영화 hot] '나를 기억해' ...
이번주 '나를 기억해' '원죄' '당신의 부탁'까지 다양한 한국 ...
기사이미지
[ST포커스]'2전3기' 류현진, WS...
류현진(LA다저스)이 물오른 삼진쇼를 선보이며 워싱턴 내셔널...
기사이미지
'1박 2일' 김준호 동생 김미진 ...
'1박 2일' 김준호의 여동생 김미진이 전화 통화에 이어 실제로...
기사이미지
한예슬 지방종 의료사고 "흉터 ...
한예슬 의료사고를 의사 홍혜걸이 분석, '의료사고'가 맞다고 ...

오늘의 핫 클릭ad

네이버 채널 설정하고 프로야구 무료티켓 받즈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