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베트남]'이근호 역전골' 한국, 베트남에 2-1 역전(후반 28분)

입력2018.01.11 22:06 최종수정2018.01.11 22:06


[스포츠투데이 정성래 기자] 한국 U-23 대표팀이 후반 28분 터진 이근호의 득점으로 역전에 성공했다.

김봉길 감독이 이끄는 23세 이하 축구대표팀은 11일 중국 장쑤성 쿤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챔피언십 첫 경기 베트남전에서 전반 17분 만에 선제 실점을 허용했으나 전반 29분 조영욱의 득점, 후반 28분 이근호의 득점으로 어렵게 리드를 잡았다.

김봉길 감독은 4-2-3-1 포메이션을 기반으로 선발 명단을 구성했다. 최전방에 이근호가 배치됐고, 2선 왼쪽부터 조영욱, 윤승원, 조재완이 공격을 지원사격한다. 황기욱과 한승규가 중원을 지키고, 국태정과 황현수, 이상민, 박재우가 포백을 구성한다. 골키퍼 장갑은 강현무가 낀다.

베트남은 전반 17분 응우옌 꽝 하이가 선제 득점을 터트렸다. 오른쪽에서 낮은 크로스가 연결됐고, 꽝 하이가 이를 감각적인 슈팅으로 마무리하며 한국의 골망을 흔들었다.

한국은 다소 답답한 플레이를 펼쳤으나 한 번의 기회를 놓치지 않으며 동점을 만들었다. 조영욱이 왼쪽 측면에서 한승규의 전진 패스를 받아 오른발 감아차기로 베트남의 골망을 흔들었다.

전반전을 1-1로 마친 한국은 후반 시작과 함께 조재완을 빼고 장윤호를 투입하며 변화를 꾀했다. 한국은 후반 2분 만에 페널티킥을 얻어내며 리드할 기회를 잡았으나 윤승원의 파넨카킥이 골키퍼에 막히며 아쉬움을 삼켰다.

살아나려던 분위기가 다시 가라앉았고, 한국은 고전을 이어갔다. 그러나 후반 28분 페널티킥을 실축한 윤승원이 프리킥을 문전으로 연결했고, 이근호가 이를 마무리하며 2-1로 역전에 성공했다.

한국은 후반 28분 현재 2-1로 앞서 나갔다.




정성래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댓글서비스는 현재 점검 중입니다. 양해 부탁드립니다.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남북정상회담 성공 기원"…정...
연예계 스타들이 남북정상회담 성공 개최를 응원했다. 공효진...
기사이미지
박봄, 마약 심경 고백 처음이 ...
그룹 2NE1 출신 가수 박봄이 심경을 밝혔다. 'PD수첩' 암페타...
기사이미지
조은지 "매니저 남편에 3번 대...
'인생술집' 조은지가 매니저였던 남편과의 러브스토리를 털어...
기사이미지
지단의 전술적 유연성, 결과는 ...
레알 마드리드 지네딘 지단 감독이 갖춘 전술적 유연성이 마르...
기사이미지
김선아 "감우성 시한부 충격, ...
'키스 먼저 할까요' 김선아가 극중 감우성 시한부 설정에 충격...
기사이미지
홍수현 "'공주의 남자' 촬영 ...
홍수현이 '해피투게더'에서 드라마 '공주의 남자'를 촬영할 당...

오늘의 핫 클릭ad

네이버 채널 설정하고 프로야구 무료티켓 받즈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