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 복귀' 손흥민, 리버풀 상대로 시즌 첫 골 도전

입력2018.09.14 12:48 최종수정2018.09.14 12:48
기사이미지
손흥민 / 사진=토트넘 SNS 캡처
원본보기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손흥민이 소속팀인 토트넘으로 복귀했다. 러시아 월드컵, ICC, 아시안게임, 국가대표 평가전 등 힘든 여정을 보낸 손흥민은 리버풀전에서 올 시즌 첫 골에 도전한다. 손흥민의 출전 여부에 팬들의 관심이 모이는 토트넘과 리버풀의 프리미어리그 5라운드 경기는 15일(토) 오후 8시 20분 스포티비 온(SPOTV ON)과 스포티비2(SPOTV2)에서, 온라인 중계는 스포티비 나우(SPOTV NOW)에서 만날 수 있다. 이 경기는 장지현 해설위원과 김명정 캐스터의 진행으로 중계될 예정이다.

토트넘은 이번 여름 이적 시장을 조용히 보냈다. 팬들은 선수 보강이 없어 우려했으나 걱정은 PL 개막과 함께 사라졌다. 특히 루카스 모우라는 리그 4경기서 3골을 넣으며 'PL 8월의 선수'로 선정되는 등 활약을 인정받았다. 여기에 손흥민도 합류하면서 토트넘의 로테이션 자원이 풍부해졌다. 토트넘은 이번 시즌 PL, 챔피언스리그, FA컵, 리그컵까지 참가하기에 벤치 자원이 풍부해야한다. 현재 손흥민, 모우라, 알리, 에릭센 등 현재 2선에서 뛸 수 있는 선수들의 기량이 절정이기에 포체티노 감독은 리버풀전 선발을 앞두고 행복한 고민에 빠질 가능성이 높다. 실제로 영국 매체는 리버풀전을 앞둔 포체티노 감독의 준비 과제 중 하나로 손흥민 활용 방법과 모우라 기용 등 2선 자원 기용 여부에 대해 언급했다.

한편 리버풀은 리그 무패를 이어가며 지난 시즌 기세를 이어가고 있다. 놀라운 점은 4경기를 치르면서 단 1점만 실점했다는 사실이다. 이 실점도 골키퍼인 알리송이 실수로 허용한 점수다. 반 다이크와 조 고메즈의 센터백 라인이 안정적이라는 의미다. 특히 반 다이크는 '리버풀 8월의 선수'로 뽑히며 본인의 실력을 평가 받았다. 여기에 마네, 피르미누, 살라로 이어지는 '마누라' 공격 라인은 두 말하면 잔소리다.

지난 시즌 손흥민은 리버풀을 상대로 리그 1호골을 넣은 바 있다. 당시 토트넘은 손흥민 골에 힘입어 4-1 대승을 거뒀다. 아시안 게임 금메달로 병역 문제도 해결하며 심적 부담감을 줄인 손흥민이 올해도 리버풀전에서 리그 첫 골을 기록할 수 있을까. 그 결과를 확인할 수 있는 토트넘과 리버풀의 경기는 15일(토) 오후 8시 20분 스포티비 온(SPOTV ON)과 스포티비2(SPOTV2), 스포티비 나우(SPOTV NOW)에서 시청할 수 있다.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오정태 태도 논란 사과 "깊이 ...
개그맨 오정태가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 방송 후 불거진 논란...
기사이미지
신봉선 눈물 "장동민 때문에 매...
'할 말 있어, 오늘'에서 장동민이 신봉선에게 사과를 전했다. ...
기사이미지
조성모 아들 봉연 '슈돌' 등장,...
'슈퍼맨이 돌아왔다' 조성모의 아들이 아빠와 쏙 빼닮은 외모...
기사이미지
KT, 외국인 투수 라울 알칸타라...
kt wiz가 도미니카 출신 외국인 투수 라울 알칸타라(Raul Alca...
기사이미지
['제3의 매력' 종영] 작가 필력...
'제3의 매력'이 뒷심을 잃고 휘청이더니 결국 찝찝함 속에 막...
기사이미지
'그것이 알고싶다' 故 강슬기, ...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 무참히 살해당한 강슬기 씨 사건이 대...

팝콘TV

더보기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