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레디 브리온 2군 코칭스태프 코로나19 확진…KeSPA컵 기권

입력2020년 12월 24일(목) 17:29 최종수정2020년 12월 24일(목) 17:29
사진=KeSPA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프레딧 브리온이 2군 코칭스태프의 코로나19 확진으로 인해 KeSPA컵 경기에 기권했다.

한국e스포츠협회(KeSPA)는 24일 "프레딧 브리온의 2군 코칭스태프가 오늘 오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면서 "프레딧 브리온 선수단은 이날 방역당국의 역학조사를 받았으며, 혹시 모를 상황에 대비해 자체적으로 자가격리에 돌입했다. 이에 2020 LoL KeSPA Cup B조 경기에 참가하지 못하게 돼, 기권처리 됐다"고 전했다.

KeSPA는 또 "B조 1일차 경기 시 선수단과 접촉했던 심판 및 방송 스태프 전원은 방역당국의 별도 지침이 내려올 때까지 자체적인 격리에 들어갔으며, 밀접 접촉 여부와 관계없이 내일 검사를 진행할 예정"이라면서 "LoL KeSPA Cup 대회 기간 동안 선수단 및 대회 관계자 모두의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YG가 또 YG했다" YG, 대표 포함 우리사주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
기사이미지
'제2의 전성기' SG워너비, 음원 발…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2000년대 히트곡으로 다시 '역주행' 돌…
기사이미지
'골목식당' 정인선→금새록, 성공적…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골목식당' MC 자리를 지키던 정인선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