픽시 샛별 "데뷔 전 자존감 낮아져서 힘들었다"

입력2021년 02월 24일(수) 18:00 최종수정2021년 02월 24일(수) 16:27
샛별 / 사진=올라트엔터테인먼트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픽시 샛별이 데뷔를 준비하며 자존감 때문에 힘들었다고 전했다.

24일 오후 픽시(PIXY) 온라인 미디어 쇼케이스가 진행돼 엘라, 샛별, 수아, 디아, 로라, 다정이 참석해 데뷔앨범 'Chapter01. 'Fairy forest. With my wings'를 공개했다.

이날 방송에서 MC는 연습생 생활을 하면서 어려운 점이 없었는지 물었다. 이에 샛별은 "데뷔를 준비하면서 제가 외모나 실력에 대해 자존감이 낮아져 있었다. 그런데 멤버들이 옆에서 힘을 많이 준 덕분에 잘 이겨내고 이 자리까지 올 수 있었던 것 같다"고 덧붙였다.

한편 타이틀곡 '날개(WINGS)'는 웅장한 트랩 비트와 오묘한 리드 신스가 돋보이는 힙합 장르의 곡으로 수많은 시련을 서로에게 의지해 이겨내며 나아가겠다는 픽시의 각오를 고스란히 담겼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불통의 YG, 코로나19 시국에서도 아쉬운 대…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킹덤'발 코로나 여파로 …
기사이미지
"인간으로 성장" 구혜선, 진술서 유…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배우 구혜선이 유튜버 이진호를 명예훼…
기사이미지
정준영 피해자 "성범죄 2차 피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