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경의 '부상 투혼', V-리그 역대 최고 시청률

입력2021년 03월 25일(목) 11:52 최종수정2021년 03월 25일(목) 11:52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김연경의 '부상 투혼'이 V-리그 역대 최고 시청률 기록을 갈아치웠다.

시청률 조사회사 AGB닐슨코리아에 따르면, SBS스포츠가 중계한 도드람 2020-2021 V-리그 여자부 플레이오프 3차전 평균 시청률은 2.564%(전국,유료가구 기준), 순간 최고 시청률은 3.74%(오후 8시18분께)로 V리그 출범 이후 역대 최고를 기록했다.

기존 역대 최고 시청률은 2018-2019 V리그 여자부 챔피언 결정전 3차전인 '도로공사 VS 흥국생명'전으로 2.088%였다. 흥국생명은 본인들의 기록을 다시 한번 경신하며 여자배구 최고 인기구단임을 증명했다.

이번 3차전 중계를 맡은 이정철 해설위원은 "흥국생명이 벼랑 끝 승부에서 결국 해냈다. 김연경이 오른손 부상에도 불구하고, 연타 공격에 성공하고 팀 공격에 완성도를 가져가면서 상대 코트를 교란시켰다. 또한, 브루나의 공격이 살아나 김연경의 체력 안배가 되는 등 전체적으로 흥국생명의 볼 배합이 좋았다. 올 시즌 여자배구는 정말 예측 하기가 너무 힘들다. 이렇게 예상할 수 없는 경기 결과가 여자배구의 흥행 요소인 것 같다"고 밝혔다.

MVP로 뽑힌 김연경은 경기 종료 후 인터뷰에서 "2차전 패배 후 다시 마음을 잡고, 3차전에서는 초반부터 분위기를 올려서 주도권을 잡아야 된다고 생각했다. 코트 안팎의 모든 선수들이 한마음으로 힘을 모았기 때문에 이길 수 있었다"고 말했다. 챔피언결정전에 대해서는 "아직 GS칼텍스에 대한 대비는 하지 못했다. GS칼텍스는 한 선수에 의존하기 보다는 양쪽윙 공격수가 좋기 때문에, 어떻게 마크를 하느냐에 승패가 갈릴 것 같다"고 말했다.

한편 오는 26일 흥국생명과 GS칼텍스와 챔피언결정전 1차전은 SBS스포츠에서 오후 6시 50분에 생중계 된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불통의 YG, 코로나19 시국에서도 아쉬운 대…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킹덤'발 코로나 여파로 …
기사이미지
"인간으로 성장" 구혜선, 진술서 유…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배우 구혜선이 유튜버 이진호를 명예훼…
기사이미지
정준영 피해자 "성범죄 2차 피해, …
기사이미지
"과한 합의금 요구" 김흥국, 뺑소니 혐의에…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가수 김흥국이 오토바이와…
기사이미지
곽보미, 정규투어 86번째 대회 만에…
[대부도=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곽보미가 생애 첫 우승의 감격…
기사이미지
김동성♥인민정, 각종 논란 딛고 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