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모르파티' 배슬기 "첫 악역 도전, 독한 캐릭터 위해 연습"

입력2021년 04월 08일(목) 14:34 최종수정2021년 04월 08일(목) 14:34
아모르파티 배슬기 / 사진=SBS 제공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아모르파티' 배슬기가 첫 악역에 도전한 소감을 전했다.

8일 오후 SBS 새 아침드라마 '아모르파티'(극본 남선혜·연출 배태섭) 제작발표회가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자리에는 배태섭 감독을 비롯해 배우 최정윤 안재모 배슬기 박형준이 함께했다.

이날 배슬기는 처음으로 악역에 도전했다고 전했다. 그는 "강유나는 그동안 나왔던 모든 악역의 집합체라는 생각을 한다. 모든 게 나온다. 이런 악역을 표현하기 위해서 표정 연기도 변화무쌍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이렇게 악한 여자도 있구나. 자식을 버리고 가족을 내버리는 것 만큼의 독한 캐릭터는 내가 살면서 못해보겠구나 싶었다. 강유나는 무조건 악만 있다기 보다는 속으로 꿍꿍이도 많고 계획해야 된다. 성공을 위해 머리를 쓰는 캐릭터"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다양하고 세밀한 변화를 위해 집에서 거울을 보면서 연습을 많이 했다"고 덧붙였다.

'아모르파티'는 인생 2막 레이스에 뛰어든 극과 극 두 여자의 치열한 한판승부와 절망의 순간, 다시 일어서는 사람들의 인생 리셋 힐링 드라마다. 12일 첫 방송.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불통의 YG, 코로나19 시국에서도 아쉬운 대…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킹덤'발 코로나 여파로 …
기사이미지
"인간으로 성장" 구혜선, 진술서 유…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배우 구혜선이 유튜버 이진호를 명예훼…
기사이미지
정준영 피해자 "성범죄 2차 피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