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시완 합류 '바퀴 달린 집2', 시청률 4.4%로 순조로운 출발

입력2021년 04월 10일(토) 14:21 최종수정2021년 04월 10일(토) 14:21
바퀴 달린 집2 / 사진=tvN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업그레이드 돼 돌아 온 ‘바퀴 달린 집2’가 첫 방송부터 웃음과 힐링을 모두 선사했다.

10일 시청률 조사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방송된 tvN 새 예능프로그램 ‘바퀴 달린 집2’은 케이블, 위성, IPTV가 통합된 유료플랫폼 가구 시청률이 평균 4.4%, 최고 6.3%를 기록했다. tvN 타깃 시청자인 남녀 2049 시청률의 경우는 최고 3.6%를 기록하며 기분 좋은 출발을 알렸다. (유료플랫폼 수도권 기준/닐슨코리아 제공)

이날 방송에서는 겨울의 끝자락을 잡고 출발한 새로운 삼형제가 첫 유랑지인 평창 계방산에서 보내는 하루가 그려졌다. 전나무 숲으로 둘러싸인 ‘바달집’ 앞마당에서 첫 날을 보내게 된 이들은 “한적하다”, “보기만해도 좋다”며 잠시 답답한 일상에서 벗어나 여유를 만끽하는 모습으로 대리힐링을 선사했다. 특히 이날 첫 공개된 새로운 바달집은 넓은 천장과 따듯한 바닥 등 혹독한 겨울을 대비한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추운 겨울 야외에서도 따듯하게 지내기 위한 ‘쉘터’까지 한층 업그레이드 된 살림살이로 앞으로 전국의 방방곡곡에서 펼쳐질 삼형제의 유랑에 더욱 기대를 돋웠다.

또한 새로운 막내 임시완과 업그레이드 된 ‘바달집’을 처음 찾아 온 손님 배두나 역시 그간 보지 못했던 신선한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지난 시즌 막내였던 여진구에 이어 이번 시즌 새로운 막내로 합류하며 방송 전부터 팬들의 궁금증을 모았던 임시완은 첫 날부터 자연스레 녹아 든 모습으로 흐뭇한 미소를 자아냈다. 지난 시즌부터 환상의 티키타카로 찰떡 같은 케미를 보여주었던 성동일, 김희원은 여전한 친형제 같은 모습과 ‘바달집 선배’로서의 면모를 모두 보이며 편안한 웃음을 유발했다.

처음으로 ‘바달집2’를 방문한 손님 배두나는 등장부터 유쾌한 모습으로 손수 삼형제를 위한 정성어린 선물까지 준비해 눈길을 끌었다. 배두나는 월드스타답지 않은 인간적이고 솔직한 매력과 함께 “캠핑을 왜 가는지 알 것 같다”며 금세 ‘바달집’에 완벽 적응한 모습으로 이목을 끌었다. 이에 ‘바달집’ 공식 쉐프 성동일과 보조 쉐프로 등극한 임시완이 한껏 실력을 발휘한 풍성한 저녁 식사로 배두나의 로망이었던 ‘야외 바비큐’를 실현하며 보는 이들로 하여금 대리 만족을 자아냈다.

연출을 맡은 강궁 PD는 “지난 시즌에 이어서 이번 ‘바퀴 달린 집2’의 첫 출발도 함께 해주신 시청자분들에 감사하다”며 “정신없고 답답한 요즘 대리만족하실 수 있도록 삼형제와 게스트들의 여유롭고 따스한 시간을 선보일 예정이다. 앞으로의 유랑에도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불통의 YG, 코로나19 시국에서도 아쉬운 대…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킹덤'발 코로나 여파로 …
기사이미지
"인간으로 성장" 구혜선, 진술서 유…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배우 구혜선이 유튜버 이진호를 명예훼…
기사이미지
정준영 피해자 "성범죄 2차 피해, …
기사이미지
"과한 합의금 요구" 김흥국, 뺑소니 혐의에…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가수 김흥국이 오토바이와…
기사이미지
곽보미, 정규투어 86번째 대회 만에…
[대부도=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곽보미가 생애 첫 우승의 감격…
기사이미지
김동성♥인민정, 각종 논란 딛고 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