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D 김하성, 텍사스 상대 빅리그 데뷔 첫 홈런 '쾅'

입력2021년 04월 11일(일) 09:44 최종수정2021년 04월 11일(일) 09:54
김하성 /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김하성(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의 빅리그 데뷔 첫 홈런이 터졌다.

김하성은 11일(한국시각)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의 글로브 라이프 필드에서 열린 텍사스 레인저스와 2021 메이저리그 원정경기에 9번 타자 겸 유격수로 선발 출장했다.

이날 김하성은 팀이 2-3으로 뒤진 5회초 선두타자로 나서 텍사스 선발 조던 라일스의 커브를 노려쳐 좌측 담장 넘어가는 솔로 홈런을 쏘아 올렸다.

김하성은 메이저리그에서 8경기, 19타수 만에 첫 홈런을 뽑아냈다. 시즌 타점은 2가 됐다.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불통의 YG, 코로나19 시국에서도 아쉬운 대…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킹덤'발 코로나 여파로 …
기사이미지
"인간으로 성장" 구혜선, 진술서 유…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배우 구혜선이 유튜버 이진호를 명예훼…
기사이미지
정준영 피해자 "성범죄 2차 피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