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진기, '빈센조' 특별출연…송중기X옥택연과 특급 케미 발산

입력2021년 04월 12일(월) 09:37 최종수정2021년 04월 12일(월) 09:37
빈센조 / 사진=스타잇엔터테인먼트 제공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배우 전진기가 '빈센조' 특별출연으로 존재감을 드러내며 극에 힘을 더했다.

전진기는 지난 10, 11일 방송된 tvN 토일드라마 '빈센조(극본 박재범·연출 김희원)에서 대창일보 오정배 사장으로 등장하여 장준우(옥택연)를 위기로 몰아넣으려는 빈센조(송중기)와 그들의 반격 사이에서 케미를 발산하며 핵심 인물로 열연하여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극중 전진기는 바벨그룹을 위한 가짜 뉴스를 무한 생성해주는 대창일보 오정배 사장으로 분해 바벨화학 주가를 올리기 위해 기획기사를 부탁하는 장준우에게 "요새 초등학생까지 주식해서 예민하고 위험하다"며 조심스러워 하면서도 빌런인 장준우와 한편에 선다.

이후 미신을 맹신하는 오정배에게 무당 '여림도령'으로 변신한 빈센조가 과거에 형을 죽였다는 사실을 약점으로 잡아 "바벨과 연을 끊지 않으면 비참하게 죽게 된다"고 말하자 그 말을 듣고 바벨그룹에 관한 진실을 보도하고, 장준우가 과거 급우들을 폭행하는 걸로도 모자라 잔혹하게 죽인 사실을 대창TV를 통해 세상에 알리게 된다. 결국 오정배는 자신을 배신한 것에 크게 분노한 장준우에 의해 옥상에서 추락하며 죽음을 맞게 된다.

전진기는 한 치도 예측할 수 없는 흥미로운 전개에 힘을 보태며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켜 특별출연 이상의 활약을 보여주어 신스틸러로서의 활약을 톡톡히 해냈으며, 특히 빈센조와 그가 보여준 케미는 보는 이들에게 유쾌한 웃음을 안겨주었다.

1996년 SBS드라마 '임꺽정'으로 데뷔한 전진기는 최근 tvN 드라마 스테이지 2021 '박성실 씨의 사차 산업혁명'에서 이성적이고 냉철한 콜센터 회장 역을 맡아 내공있는 연기로 시선을 사로잡은바 있다.

이외에도 드라마 '날아라 개천용', '오 마이 베이비', '나쁜사랑', '돈꽃', '보좌관'과 영화 '우상', '더킹', '말모이' 등 드라마와 스크린을 오가며 다양한 작품에 출연하여 폭넓은 연기스펙트럼으로 베테랑 배우의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다. .

한편 전진기가 특별출연 한 '빈센조'는 조직의 배신으로 한국으로 오게 된 이탈리아 마피아 변호사가 베테랑 독종 변호사와 함께 악당의 방식으로 악당을 쓸어버리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매주 토, 일 밤 9시에 방송된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불통의 YG, 코로나19 시국에서도 아쉬운 대…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킹덤'발 코로나 여파로 …
기사이미지
"인간으로 성장" 구혜선, 진술서 유…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배우 구혜선이 유튜버 이진호를 명예훼…
기사이미지
정준영 피해자 "성범죄 2차 피해, …